코로나 확산 방지 위해 전국 템플스테이 ‘운영 중지’
코로나 확산 방지 위해 전국 템플스테이 ‘운영 중지’
  • 이성진 기자
  • 승인 2020.02.24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사업단, 코로나19 확진자 늘어남에 따라
3월20일까지 템플스테이 운영 일시 중단
코로나 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전국 137개 사찰의 템플스테이 운영이 3월20일까지 중단된다. 사진은 템플스테이 통합정보센터에 게시된 신종 코로나 예방주의 다국어 안내문 모습.
코로나 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전국 137개 사찰의 템플스테이 운영이 3월20일까지 중단된다. 사진은 템플스테이 통합정보센터에 게시된 신종 코로나 예방주의 다국어 안내문 모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전국 137개 사찰의 템플스테이 운영이 320일까지 중단된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단장 원경스님)은 코로나 19 확산 방지에 적극 협력하기 위해 이와 같이 템플스테이 운영 중지를 시행한다고 224일 밝혔다.

문화사업단은 앞서 221일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히 증가하자 내부 공지를 통해 대구·경북 지역 템플스테이 사찰18개소의 운영을 315일까지 중지한 바 있다.

그러나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며 정부의 위기경보가 최고 단계인 심각으로 격상되자 전국 137개 사찰로 운영 중지 범위를 넓힌 것이다.

이와 함께 문화사업단은 템플스테이 운영 사찰에 코로나19와 관련한 긴급 대응 지침을 전달했으며, 지자체와 협력해 적극적인 방역 및 예방 대책을 수립할 예정이다. 아울러 운영 중지 기간의 단축 및 연장을 비롯해 기타 추가 지침은 추후 별도로 공지할 예정이다.

문화사업단장 원경스님은 하루가 다르게 전국적으로 확진자가 늘어가고 불안감이 급증해 부득이하게 템플스테이 일시 운영 중지를 결정하게 됐다전국 템플스테이 운영 사찰의 지도법사 스님과 실무자는 지역 감염 예방 및 건강에 더욱 각별히 신경써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