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2 (2018).4.20 금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학술&문화재 문화재
문재인 대통령 관심으로 가치 드러난 청와대 불상경주 방형대좌 석조여래좌상 ‘보물 1977호’ 지정
지난해 9월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 경내 대통령 광저 뒤편에 위치한 석불좌상에 예경하는 모습. 사진제공=청와대 

청와대 내 ‘경주 방형대좌 석조여래좌상’이 보물 1977호로 지정되면서 청와대 내 국가지정문화재 1호가 됐다. 문화재청 문화재위원회 동산문화재분과는 지난 12일 열린 제3차 회의에서 청와대 불상의 보물지정을 결정했다.

9세기 통일신라시대 조성된 것으로 추정되는 이 불상은 석굴암 본존불과 유사한 모습을 취하고 있다. 오른쪽 어깨를 드러내고 왼쪽 어깨에 법의를 두르고 있으며, 손은 항마촉지인을 하고 있다. 불두와 불신 모두 보존상태가 양호한데다가 이 시기 불상에서 찾기 힘든 사각형 연화대좌 상대석이 잘 남아 있어, 1974년 1월 서울시 유형문화재 24호로 지정됐다.

당초 경주에 있던 이 불상은 일제강점기인 1913년경 서울로 반출됐다. 서울 남산 왜성대(倭城臺)에 있는 총독 관저에 있다가 1939년 총독 관저가 경무대(청와대 이전 명칭)로 이전하면서 함께 이운됐다. 불상이 봉안된 장소는 대통령 관저 뒤편으로 광화문과 조계사가 한 눈에 내려다보이는 ‘명당’이다. 통일신라시대 불교조각의 우수성을 보여주는 불교성보임에도 청와대 안이라는 공간적 한계 때문에 그동안 가치를 인정받지 못했다.

보물 1977호 청와대 내 경주 방형대좌 석조여래좌상

이 불상이 보물로 지정된 배경에는 문재인 대통령의 관심이 숨어 있다. 이정도 청와대 총무비서관은 “문 대통령은 지난 해 6월 참모들과 관저 뒤편을 산책하던 중에 불상을 보고 민정수석 때부터 봐 왔지만 문화재적 가치가 제대로 알려지지 않아 재평가 해보라는 말씀을 했다”며 이어 서울시 현장조사와 문화재청 문화재위원의 조사가 진행되면서 보물로서 가치를 인정받았다. 

이 비서관에 따르면 당시 문 대통령은 “일제강점기라는 굴곡을 거치면서 우리 문화재들이 가치가 혼재돼 있다. 우리 문화재를 우리가 제대로 알고 의미를 찾아줘야 한다”고 강조했다고 한다. 또 그 후에도 7번 이상 불상을 찾았던 대통령은 지난해 9월 청와대 직원들과 같이 이곳을 방문해 합장 반배 후 불전함에 보시도 했다. 이어 12월 문화재위원 조사 때도 직접 현장을 찾아 전문가들의 설명을 경청했다.

불상에 대한 조사도 꾸준히 진행됐다. 지난해 9월 서울시 문화재위원 조사 후 문화재청은 지난 11월부터 올해 2월까지 6차례 조사가 이뤄졌다. 그 결과 이 불상이 석재가 남산과 경주 이거사지(移車寺址) 등에 분포한 경주지역 암질임을 확인했으나 원위치는 밝혀지지 않았다.

한편 문화재청은 보물지정을 계기로 불상의 원위치 확인을 위한 심도 있는 조사연구와 보존처리, 주변 환경을 고려한 보호각 건립 등 체계적 보존관리를 시행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해 12월 문화재위원 현장조사 현장을 직접 방문하는 등 경주 석조여래좌상의 문화재 가치를 조명하는 데 관심을 보여줬다. 사진제공=청와대 
청와대 내 경주 방형대좌 석조여래좌상. 사진제공=청와대 

[불교신문 3385호/2018년 4월18일자]

어현경 기자  eonaldo@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어현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국민청원 최법진 이사장 OUT 2018-04-14 15:17:13

    청와대 국민청원 및 제안

    제목: 성추행 6월형 선고 법진스님, (재) 선학원 이사장 사퇴해야 합니다.

    http://www1.president.go.kr/petitions/183983

    http://www1.president.go.kr/petitions/183983

    http://www1.president.go.kr/petitions/183983


    청원 참여 및 독려드립니다.


    나무 석가모니불! 나무 석가모니불! 나무 시아본사 석가모니불!!!   삭제

    • 무영탑 2018-04-14 07:01:52

      청와궁의 청와사
      드디어 보물이되신
      미남부처님이 계신 절이되었네

      보호각도 문화재에 어울리게
      멋지게 다시 짓고

      이제 4.8행사 등
      큰행사 때는 스님께서 입궁하시어
      불교의례를 집전하길 바란다.

      다른 곳으로 옮겨 모실 생각은
      아예 하지도 말거라.   삭제

      • 욕심은 태산 2018-04-13 07:57:46

        선학원 법진이란 중은
        성범죄로 법원 1심 판결 징역6월을 받고서도

        이사장 감투는 꾹 눌러쓰고 앙버티고 있어,
        세상이 시끄럽더만

        청와대 국민청원란에
        청원 글도 올라와 있고.

        동의하러 갈란다.
        청와대 → 국민소통광장 → 국민청원
        제목 : 성추행 6월형 선고 법진스님   삭제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