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기 2560 (2016)년 7월 26일 화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  ID/PW 찾기 |  정기구독 |  자유게시판
기사검색자세히버튼
“연등 만들기 첫 경험…
소중한 추억”
영석고 전통등 전수교육 현장
정부지원으로 일선학교서 시행특활 아닌 정규수업 확장 기대 “국민 문화유산으로 계승 계기” 국민축제로 자리한 지 오래인 부처님오신날 연등회(燃燈會). 수십만 명의 내외국인이 서울 도심에 운집해 손에 든 연등
영리사업 아닌데도 사찰에 ‘세금 폭탄’
전통사찰이 보유하고 있는 휴경지나 인근 주민들에게 소작료 정도만 받고 임대한 농지에 대해서도 과도한 재산세를 부과해...
‘화쟁위원회 4기 출범’ 앞으로의 갈 길은
제3회 전통문화 사진공모전…9월2일까지 접수
불교언론문화상 공모…방송, 신문 등 6개 부문
중앙종회의원 직능대표 2석 보궐선거…8월25일
"더 활동적으로! 더 신명나게!"
제8회 나란다축제 9월3일, 4일, 28일 동국대와 전국 군법당 사관학교서 거행
미래세대 포교를 위한 불교계 최대의 잔치로 발돋움한 제8회 나란다축제가 오는 9월 3일, 4일, 28일 3일간 서울 동국대학교 일원을 비롯한 전국 군법당, 사관학교 등지에서 개최된다. 부문별 참가접수는 7월 20일부터 8월 26일까지.
제2회 은정 청소년전통예술경연대회…국악인재 발굴 육성
선암사 1심 판결 유감 “반드시 바로 잡겠다”
'사라진 성보 60점' 태고종측 관리능력 부실도 지적
법원스님은 7월20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회의실에서 열린 기자간담회를 통해 “태고종 선암사측이 선암사 대중의 태고종 가입 결의에 대한 뚜렷한 증거를 제시하지 못했고, 조계종 선암사가 1962년 문교부 등록문건과 1965년...
태고종 “항소 대비해 고법‧대법 이기겠다”
순천지원의 이상한 판결 “대처종단이 1911년부터?”
봉은사 '신도 징계 내홍' 2년 만에 일단락 될 듯
징계받은 신도들, 대중에 참회…신도회, 운영위서 ‘복권’ 논의키로
“정부, 위안부 피해자 기만하는 재단설립 중단하라”
나눔의집, 정대협 등과 일방적 재단 설립 규탄
한·일 일본군 위안부 합의에 따라 설립되는 '화해·치유재단'이 오는 28일 공식 출범하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피해 당사자인 할머니들이 원치 않는 합의와 재단 설립을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선학원, 재산관리 기관으로 변질…해결 주체는 분원장”
선미모·전국비구니회 ‘선학원 발전을 위한 분원장 워크숍’ 현장
“1962년 통합종단 이후 선학원은 재산관리에만 유의하는 기관으로 변질됐다. 요컨대 분원 연합체 성격에 머물렀다.”선학원의미래를생각하는분원장모임과 전국비구니회가 25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서 ‘선학원 발전을 위한 분원장 워크숍’을
수요저변 확대를 위한 꽃 공양 콘테스트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전시
지난 22일 서울 양재동 aT센터 1층 로비에는 칠석, 백중 등 불교 주요 행사를 앞두고 공양 및 제단장식용 꽃들이 진열됐다. 이번 행사는 꽃 이용문화 장착과 수요저변 확대를 위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서 사찰 꽃 공양부분과 제단장식
포교사단, “적은 돈이지만 성역화 불사에 보탬 되길”
성역화 불사 기금 2000만원 전달
부처님 법을 전하는 조계종 포교사단이 오늘(7월21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접견실을 찾아 종단이 추진하고 있는 성역화 불사를 위해 써달라며 공익법인 아름다운동행에 2000만원을 전했다. 조계종 총무원장 자승스님은 성역화 불사에
선운사, 남곡스님 33주기 추모재 봉행
650여 년전 동아시아 문화를 담다
국립중앙박물관 '신안해저선에서 찾아낸 것들' 특별전
“선재동자도 40억년 진화과정 공부하러 나섰을 것”
53선지식구법여행…박문호 박사 ‘불교와 자연과학 세상’ 강연
우리 시대 선지식을 초청해 진리를 찾아보는 7월 53선지식 구법여행은 ‘불교와 자연과학 세상’을 주제로 열렸다. 본지와 조계사불교대학총동문회는 지난 22일 조계사 대웅전에서 뇌과학 분야를 연구하고 있는 박문호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청소년 성 문화 이해가 성 상담의 출발점”
불교상담개발원-자비의전화, 성 상담원 양성교육 실시
민추본, 광복 71주년 기념 민통선 순례 참가자 모집
오는 8월5일까지, 선착순 40명 모집
조계종 의례위 3기 출범…위원장 인묵스님
제3차 불교무형문화재 실무위도 개최 삼화사 수륙재 보존논의 검토
“어린이 여러분 절에서는 예쁜 마음 배워가세요”
부산 홍법사 어린이 여름학교, 부산 전역서 참가
부산 홍법사 어린이여름불교학교가 지난 19일 시작해 21일 까지 열렸다. 유치부부터 중학생 까지 대상으로 하는 홍법사 어린이여름불교학교에는 모두 108명의 어린이 청소년들이 등록했다. 이들은 등록을 한 뒤 절하는 법, 합장하는 법 등 간단한 불교의식을
생명나눔실천 부산본부 창립 10주년 맞아 성대한 행사
유교의식 강한 영남에 장기기증 소중함 일깨워
불교계 장기기증 운동을 주도하는 생명나눔실천 부산지역본부가 창립 10주년을 맞았다. 1995년 서울에서 처음 장기기증 운동이 시작된 이래 10년 뒤인 2006년 7월21일 부산본부가 결성되어 유교 문화가 강한 영남 지역에 장기기증의 소중함을 일깨우고 많은
선오‧정안스님, 단식 농성 당진시장 위로방문
“신규 석탄화력발전소 추가 건설 반대”
기상 악화 속 세월호 사고해역 찾은 조계종
조은화 양 어머니 “스님들 기도로 인양될 것 같다”
세월호 인양 작업이 26일로 또다시 연기된 가운데 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가 참사 현장을 찾아 미수습자 수습과 온전한 인양을 기원했다. 사회노동위 부위원장 도철스님을 비롯해 고금‧우담‧혜문‧혜찬‧혜강스님, 양한웅 집행위원장
조계종 예비종무원 양성과정 개설
8월23~26일 한국문화연수원서 강의
올빼미족에게 인기…봉은사 연꽃향기에 취해보세요
8월24일까지…밤12시까지 개방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천년 고찰 봉은사는 요즘 연꽃 축제가 한창이다. 앞다퉈 꽃망울을 터트리고 있는 연꽃을 보기 위해 남녀노소, 외국인 등 평일과 주말, 밤낮을 가리지 않고 전국에서 찾아오는 방문객들로 연일 문전성시를 이룬다. 진여문에서 법왕루까지 분홍색...
“생명과 평화 위협하는 사드 배치 결정 철회하라”
고대인도불교 ‘나란다 대학’유적 세계문화유산 등재
천축사-해군제7기동여단 자매결연 체결
조계사 인문학당 8월5일 안도균 연구원 초청 강의
아름다운동행이 팥빙수 쐈다…‘올 여름 더위 싹~’
“연꽃 감상하고 불교문화 체험하고” 2016 전주 연꽃문화제
화쟁위원회 4기 위원 위촉
구례 천은사 ‘걸어라 마음아’ 템플스테이 현장
유홍준 교수 "옥천사 나한상 소장자 기증의사 있어"
30년 전 도난된 옥천사 나한상, 사찰로 돌아올 수 있을까
총무원장 자승스님 태릉선수촌 격려 방문
선전기원법회 “부처님과 국민에게 기쁨 주길”
왕창일 연화정 대표, 1650만원 상당 보이차 보시
희열을 맛 본 참불선원 간화선 집중수행
재학생명부 파기한 동국대 전 부총학생회장 '무기정학'
화엄사, 성역화 불사에 5000만원
파라미타 19회 사경공모전 시상
우리는선우, 재가불자 위한 ‘불교학당’ 수료식
불성 여래장 사상의 형성과 수용과정을 살펴본다
불교인재원 ‘어려운 불교를 쉽게 이해하는 강좌’ 개설
“모두 소중한 생명…인구 적고 많고 따져 결정 옳지 않아”
[부고] 이승은 총무원 사회부 사회팀 주임 부친상
‘자비선’ ‘행복창조캠프’도 인성교육에 활용된다
광주불교연합회신도회 출범…이범식 회장 취임
전국 교구본사에 사업부 사찰도감 설치
'사드 한반도 배치, 무엇이 문제인가?' 토론회
차만드는 전통 제다, 국가무형문화재 130호 지정
고달사지 원종대사탑비 몸돌 보물 지정추진
조계종 독후감 공모전…‘간디’를 읽고 ‘화쟁’ 배우자
20대 국회 신임 정각회장에 주호영 의원
법원, 영담스님 의원직 제명 효력정지 가처분 기각
종단, 독일 경매 나왔던 석천암 지장시왕도 환수
탄호스님, 청소년지도사 대상 제전 종교봉사대상 수상
미 동부 청소년 한국체험 “채식 규칙적 생활 인상적”
덕숭총림 수덕사 하안거 2차 포살법회
승려복지는 종단 핵심사업…종단안정 공동체 회복 기여
승려복지는 종단의 핵심 사업사부대중 힘 모아 동참한다면종단안정 공동체 회복에 기여 승려복지는 종도의 한결같은 바람
 
불교신문 사이트맵 메뉴전체 열기/닫기
 
불교신문 소개 | 기사제보 | 광고 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rss 홈으로 뒤로
하단로고

서울특별시 종로구 우정국로 67(견지동) 전법회관 5층 불교신문사 | 전화 : 02-733-1604 | 팩스 : 02-3210-0179
Copyright 2011 불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bulgyo@ibulgyo.com 엔디소프트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