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1 (2017).9.24 일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총무원장 선거 출마 스님들, 어떻게 살아왔을까?
입후보한 스님들이 걸어온 길
오는 10월12일 실시되는 제35대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에 설정스님(기호 1번), 수불스님(기호 2번), 혜총스님(기호 3번), 원학스님(기호 4번)이 입후보했다.
총무원장 후보등록 마감...설정 수불 혜총 원학스님 ‘출마’
여백
총무원장 스님 등 종교대표, 한상균·이석기 석방 호소
청년·대학생 단체, “모든 양심수 추석특사 적극 촉구””
단원고 ‘조은화·허다윤 양’ 3년 만에 집으로
서울지법 "조계종의 명진스님 징계 결정은 적법"
불교신문과 조계사에 대한 가처분신청도 '기각'
33·34대 총무원장 자승스님 성과자료집 발간
‘미래를 여는 승가연대’의 아전인수식 법해석 논란
“특정후보에 대한 중앙선관위 탄압 중지해야”
청와대 통일신라시대 불상, 보물 승격 추진
4223일의 싸움…광화문에서 서울역까지 오체투지
사회노동위 “끝까지 사회적 약자들과 함께 하겠습니다”
진제 종정예하, 세자녀 이상 62가정에 장학금 수여
다시 초심으로…세상의 주인공으로 살자
총무원장 후보등록 끝...설정 수불 혜총 원학스님 ‘출마’
중앙선관위 9월25일 후보자 자격심사
총무원장 후보등록…기호1번 설정스님 2번 수불스님
원학스님 제35대 총무원장 선거 후보등록
제35대 총무원장 선거 나서는 스님들
가을밤 옥천암서 즐긴 ‘백불 음악회’
은해사, 포산당 혜인스님 부도탑비 제막
중앙선관위, 수불스님 선거법 위반 호법부 고발
수불스님 “공양비 전달은 선거법 위반 아니다”
"돈선거 못 막으면 희망 없다"
“수불스님 종법 상습적으로 어겼다”
청량사 산사음악회라니까. 무슨 말이 필요해?
사명대사가 지금도 추앙받고 있는 이유는?
“호국불교는 ‘호지정법’을 전제로 한다”
석길암 교수, 불광연구원 학술연찬회에서 주장
등원공고서 찢고 스님에게 "깡패"... '천막농성' 눈살
적폐청산 시민연대, 결국 선거 개입하나
8차 보신각 집회 스님 참가자 수 대폭 줄어
[현장에서] ‘지금’의 촛불은 ‘그 때’의 촛불이 아니다
조계종 선거법 제대로 알자
“과거 전례·관행 따르다간 낭패 보기 십상”
“국민이 지켜보고 있다”
[사설] 제35대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에 부쳐
불교언론문화상 대상에 KBS ‘3천배, 나를 찾는 수행’
불성 깨우는 ‘우리 소리’에 시간도 멈췄다
구례지역 스님 4명 경승 위촉
순천 감로암, 삼성각 낙성하고 삼신탱 점안
부산개인택시 법륜회 소외계층 위한 생필품 전달
서울 옥천암 효잔치 및 백불음악회 개최
부산 동명불원 가을음악회 및 가족수계법회 개최
영덕 장육사 나옹문화제 및 산사음악회 개최
[염화실에서 법을 청하다] 원로의원 원경스님
33·34대 조계종 집행부의 ‘개혁적 활동’
진보 보수 이념 떠나 광폭행보 새로운 모습…제대로 계승해야
안성 칠장사 가을 문화축제...10월13~15일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산사에서 특별한 추억
만드는 추석 템플스테이
한국불교문화사업단 31개 운영사찰에서 진행
민족 최대 명절 추석을 맞아 산사에서 특별한 추억을 만들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한국불교문화사업단(단장 수암스님)은 서울 진관사, 가평 백련사, 공주 갑사, 해남 미황사 등 31개 사찰에서 추석맞이 특별 템플스테이를 진행한다.
여백
KCRP, 9월26~27일 2017 종교인 화합 한마당 개최
“마음의 평화 주는 보시행 널리 실천해야”
도반HC ‘승소몰’ 오픈, 적립금으로 보시하세요
미국 뉴욕서 ‘템플스테이와 함께하는 평창올림픽’ 개최
“진실을 보여주고 화해시키는 게 불자들의 역할”
부처님 전에 공양올리는 소금의 진실은...
종교 대표자들, 한상균 위원장·이석기 전 의원 석방 호소
한국 전통 산사, 세계유산 등재 될까
호남 5대 종교인 모여 영성문화제 개최
총무원장 스님 "안정과 화합 속에 여법하게 선출하자"
총무원장 스님 담화문 의미…“35대 총무원장 여법하게 선출해야”
사부대중과 함께 새역사 써내려간 종단
소통 화합 신뢰로 다진 8년 조계종 변화 이끌다
[총무원장 스님 8년 의미] 사부대중과 함께 새역사 써내려간 종단
[종도들과 함께 이끈 종무행정] 주요 성과 살펴보니…
[언론에 비친 총무원장 스님과 종단] ‘조선’ ‘한겨레’ 손석희 앵커도 놀라고 감동했다
[대화와 타협으로 갈등해결] 화쟁위 대중공사 성과는…
[이웃 아픔 함께 하고 해결 나서다] ‘용산’에서 ‘세월호’까지
[이웃 아픔 함께 하고 해결 나서다] 세월호 인양·진상규명 앞장
[이웃 아픔 함께 하고 해결 나서다] 조계사로 찾아온 노동자들
[이웃 아픔 함께 하고 해결 나서다] 종교 화합…각종 구호 활동도 적극
[8년간 쉬지 않고 이어진 자비 행보] 사람이 사는 곳에 종단이 있었다
[총무원장 스님 각계 각층에 불서 보시] 매년 명절 불서 나누며 밝고 건강한 세상 발원
[해외로 달려간 한국불교] 검은 대륙 아프리카에 한국불교 씨앗 심다
[대국민 메시지에 담긴 인간관·세계관] “우리는, 스스로 운명 개척할 수 있는 위대한 존재”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지금 우리는 왜 붓다로 살아야 하는가?
붓다로 살자 조계종 포교원 핵심종책 삼아추진하고 있는 ‘신행혁신운동’ 구체적 사상과 실천방향 담은‘안내서’와 ‘수행일지’ 선보여“붓다로 사는 길을 열어가는독자들에게 삶의 자양분 되길”“붓다의 길
불교적 인성교육, 청소년 스트레스 해소 효과 크다
봉행위원 숫자에도 못미친 범불교도대회
화엄사, 음악으로 화엄세계 아름답게 장엄하다
사미 35명 사미니 31명, 총 66명 사미(니)계 수지
이교도들 외부세력 종단간섭 지나치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