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3 (2019).3.19 화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군승 파송 50주년
계룡대에 기념비 제막
총무원장 원행스님 “천지는 나와 한 뿌리" 호국불교 정신 강조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17일 육해공군 3군 본부가 위치한 계룡대 호국사에서 열린 군승파송 50주년 기념비 제막식 기념법회 현장에서 천지는 나와 한 뿌리라는 ‘호국불교’ 정신을 강조하고, 민족적 자존심을 갖고 나라 융성에 힘을..
여백
“국민들 우려를 씻을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
365일 절규가 들렸다…“불교가 할 일 보였다”
“진정한 자리이타 큰 보살…향기 가득한 곳 왕생하시길”
“국내 이주민에 대한 종단적 관심 이끌어내겠다”
비구니 최고법계 '명사' 품서 “불조 혜명 잇겠나이다”
짐승보다 못한 조선인의 삶 “편히 잠드소서”
파도가 삼켜버린 귀향의 꿈…그들을 위로하다
“치욕의 역사… 내가 죽으면 누가 증언할까요?”
확 트인 총본산, 성역화 불사 탄력 붙나
종관위, 동국대·승가학원 이사 후보 추천
울산불교환경연대 제1기 녹색아카데미 개최
밀양불교대학 제16기 입학식 개최
더불어 사는 행복, '공동체 학당'에서 배운다
부산 해인정사, 4월7일 전계전강 법회 봉행
부산불교지도자포럼 회장 이취임식
총무원장 스님, 황교안에 "종단 현안 관심 가져야"
[특별인터뷰] 중앙승가대 총장 원종스님
용성스님 전기소설 전국 청소년 독후감 공모전 개최
“뭘 할지 몰라도 괜찮아…청춘이니까”
승가교육진흥위 4월10일 승가교육 후원법회 개최
이영경 동국대 교수, 조계종 총무원장 표창 '수상'
“부처님 출가, 우리 모두의 출가가 되어야 합니다”
원행스님 “천지는 나와 한 뿌리…호국불교 정신” 강조
부산불교보현회 종립학교 신입생들에게 장학금 전달
전국비구니회, 3월22일 제12차 정기총회 개최
수덕사, 원담 대선사 열반 11주기 추모다례
재심호계원, ‘이중승적’ 장안스님 멸빈 징계
분담금 체납자 선거·피선거권 제한 완화
설악산 신흥사 ‘봉축’ 행사 준비 완료
기장 장안사, 설법전 삼존불 개금점안법회 봉행
‘어청포교’ 현장서 활약할 어린이·청소년 지도사 고시
제31회 전국 어린이·청소년 연꽃노래잔치
형편 어려운 교계 시민사회단체 활동에 ‘단비’
문화재청, 수덕사 문화재 안전 점검
포교사 고시 1차 합격자 575명 발표
10·27법난기념관, 봉은사·개운사 분리 건립
“성추행 이사장 자격 이미 상실”…“근거 없어”
“성범죄자 법진 이사장 권한 박탈과 엄중한 처벌 요구”
“월요일 술 없는 날, 목요일 채식의 날”
정토불교 수행 10단계를 화폭에 담다
5기 화쟁위원회, 신뢰 회복이 ‘관건’
제214회 조계종 중앙종회 임시회 소집
중앙종회의원 겸직 금지 완화 통과될까?
교구 목적사업 위해 ‘교구특별분담사찰’ 추진
부처님의 가르침을 통해 전하는 힐링과 명상
전북불교회관 화엄불교대학 제31회 입학식
“영원한 현역 남보원…내가 바로 넘버 원(No. 1)”
재가불자 수행의 장 ‘사찰 수련회’ 활성화하자
선불남성합창단 ‘백년의 봄’ 공연
부산 동래구불교연합회장 이취임식 봉행
불교신문사장 진우스님 초청 선지식 구법여행
“뭘 할지 몰라도 괜찮아…청춘이니까”
높은 집값으로 ‘지옥고(지하방 옥탑방 고시원)’에 갇혀있고 ‘바늘구멍 보다 좁은 취업문’을 뚫기 위해 노력하는 20대 청춘들에게 따뜻한 위로를 보내는 자리가 마련됐다.조계종 미래세대위원회(위원장 심산스님)와 한국대학생불교연합회(회장 박유진)는 지난 16일부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부처님 출가, 우리 모두의
출가가 되어야 합니다
불교는 수행의 종교다. 부처님께서 출가를 결심하고 수행의 길에 나선 순간부터 불교는 시작됐다. 부처님의 위대한 출가가 없었다면 오늘날 불교는 존재하지 않았을지도 모른다. 부처님께서 밝히신 출가의 큰 뜻은 마지막 제..
여백
플럼빌리지 법사단 한국 불자들과 만난다
장량·장근헌 형제, 시서화각 ‘예몽’展
법타스님 천만원 기탁 등 동국대 후원 잇따라
[기고]그들에게 이성이 있기는 한건가
산청 화림사 지역민에 자비의 쌀 1300Kg 보시
“부처님오신날 전북도민에게 평화와 희망을”
경주 동대 일념장학회 장학금 수여
포항 운흥사, '아난다 불교대학' 제1기 입학식 개최
장성 상무대 무각사, 초임장교 임관 환영법회
범어사 100년 전 부산 최초 3·1운동 재현
마포불교協, 스님과 공직자 신년법회 봉행
한국국제테라와다 불교대학 개교기념 법회
마곡사 주도로 승병장영규대사기념사업회 발족
동국대 서울캠퍼스 3월16일자 교직원 인사
여성개발원장 직무대행 정현스님 “단체 정상화에 최선”
불교여성개발원, “대화통해 합리적으로 문제 해결되길”
불교여성개발원, 정현스님 주장 관련 입장 발표
“현대제철 참사는 비인간적 환경에서 기인”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화엄경’ 대가가 펴낸
또 하나의 역작
무비스님은 우리 시대의 대강백(大講伯)이다. 지난해 경전의 왕(王)이라 불리는 <화엄경> 81권을 완역해내며 현대불교사에 눈부신 개가를 올렸다. <화엄경>은 두께도 두께거니와 부처님 설법의 요체를 새겨 넣었다고 평가받는 경전이다..
여백
연등회 흥 돋울 노래 나왔네
영축총림 통도사, 총림 최초로 염불대학원 개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