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2 (2018).6.24 일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해종세력이 불 댕긴 ‘진실공방’ 전○경의 인권은?
[특별기고] PD수첩과 불교닷컴, 인격살인 악마의 굿판을 멈춰라
그럼에도 불구하고 세상은, 안타깝게도 너무나도 이기적인 세상은 유전자 검사를 하면 끝날 일을 가지고 일부러 유전자 검사를 하지 않는다는 등 너무나도 쉽게 이야기들을 하고 있다. …물론 이러한 나의 견해에 대해 그들은 유전자 검사를
“원장 스님이 ‘아니다’ 했으면 믿고 기다리는 게 맞다”
인터뷰/ 교권 자주 및 혁신위원회 위원장 밀운스님
조계종, MBC 및 PD수첩 제작진 추가 고발
총무원장 스님 면담 추진…의혹제기 측 의견도 청취
교권 자주 및 혁신위 활동 본격 착수·매주 회의 진행
"사실 확인이라는 기본도 안 지킨 프로그램"
‘MBC PD수첩의 불교 비방, 무엇이 문제인가’ 좌담회 현장
호법부 “공동체 화합 해치는 일체 행위 중단하라”
기획실장 일감스님 “불제자라면 호불 호법에 앞장서야”
총무부장 지현스님 “MBC 공영방송으로 볼 수 없다”
“장례도 팽개치고 성추행? 그날 서울에 있었다”
‘의혹 재탕 수준’ PD수첩이 비판받는 이유…
또 다시 반복된 MBC PD수첩 ‘나쁜 버릇’
[현장에서] 부처님 법 믿는다면 분열·혼란 ‘그만’ 
여백
폭염 속 2000명…말없이 걷다 내 안의 나를 깨우다
[특별기고] 광덕문도를 곡(哭)한다
지홍스님 "광덕문도회 떠난다" 입장 발표
“김영국·불교닷컴, 전○경 인권 짓밟은 장본인”
서울 도심에서 '극락조 향연' 펼쳐지다
문헌 속 ‘진관사 두부찜’ 555년만에 재현
동아시아 最大 익산 미륵사지 석탑 20년 수리끝 공개
점령군 같은 설조스님 일행 “후안무치”
‘포교가 희망’…사람 찾아 포교 나서는 교구들
용주사 주지선거 7월17일…성월 세영 성직스님 물망
고창군다문화센터, ‘다문화 가족 행복 찾기’ 진행
문화재구역입장료 제대로 알고 있나요?
“고려대장경 지킨 김영환 장군을 기억합니다”
한국 사찰음식과 템플스테이 홍콩서도 ‘인기’
일본인이 ‘독도는 조선소유’ 표기한 古지도 공개
시행 8년차 ‘신도품계’ 제도의 새 방향 모색한다
가톨릭 부제 110명, 화계사서 한국불교 체험
봉은사 전통차체험관 '연회다원' 개원
스님보다 유명한 ‘황포 보살’ 있다오
주영운 행원문화재단 이사장 별세...21일 발인
불교·가톨릭·개신교, 사회적경제 활성화 위해 합심
인터뷰/ 교권 자주 및 혁신위원회 위원장 밀운스님
“총무원장 스님이 ‘아니다’ 했으면 믿고 기다리는 게 맞다”
군종교구, 군승 50주년 설법대회…총무원장상 균재스님
"올 가을엔 통일쌀과 함께 남북이 만나자"
대해스님 ‘산상수훈’ 체복사리 감독상 수상 '화제'
타인에게 베풀 수 있는 가장 고귀한 불사, ‘생명나눔’
무더운 여름, 사찰은 어린이 놀이터가 된다
대불련, 8월5~8일 ‘영 부디스트 캠프’…경주 황룡원 일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사람마다 역할이 다를 뿐 가치는 차이 없어”
[불자들을 위한 인문학 강좌] 생태사학자 강판권 계명대 교수가 말하는 나무와 삶
대한불교진흥원이 매월 셋째 주 개최하는 화요열린강좌는 인문학자나 문화예술가를 초청해 그들의 저서 속 깊은 이야기를 듣는 자리다. 지난 19일 마포 불교방송 3층 법당서 열린 강좌에는 <나무예찬
여백
부산종교인평화회의, 유엔전몰장병 및 호국영령 합동위령제
해인사에 이교도 난입 행패…경찰은 훈방조치
부석사 관음상 항소심 재판부의 이상한 제안
영각사 주지 홍진스님, 동국대에 2500만원 기부
섬진강 바라보며 관음보살 참배하다
사회복지재단, 불교계 복지 역량 강화 앞장
불교여성개발원, 제10회 나눔 바자회
한국사경硏 사경전시회와 김경호 명예회장 특강 개최
555년 전 ‘진관사 두부찜’ 재현해 선보인다
도심 산사에 ‘자비의 선율’ 울려 퍼지다
서울 수국사, 16일 '제5회 나눔의 노래' 산사음악회 개최
법주사, 탄성대종사 열반 18주기 추모다례
여름방학 앞둔 청소년 불자들 해외로
'아름다운 유산' 소금으로 화기(火氣) 다스린 단오
문 대통령도 강조한 ‘화쟁’…이제 책으로 익히자
‘화쟁도서 독후감 공모전’ 8월31일까지…
신청곡 받아요. 연주가도 골라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이제 화두는 우리가 추구해야 할 국가적 가치다”
용성스님 일대기 ‘25+10=X’ 신지견 작가 인터뷰
3·1독립만세 전후 근현대사올곧은 신념 변절 않았던백용성 스님의 삶 재조명소설로 재현했지만 사실성 多 오늘 현실 역사의 거울에 투사역사 속에 굳어 있는 용성스님 인간적 향기 뿜고 우리 곁으로
"사홍서원 실천으로 교육불사 힘쓰자"
조계종조 도의국사 다례재 봉행…한반도 평화통일 서원
'답 없는' 출가자 급감...승가교육 시스템 바뀔까?
7월12일 교육원 교육위원회 종책세미나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