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나의 화두] 그리운 풍경
[찰나의 화두] 그리운 풍경
  • 신재호 기자
  • 승인 2021.02.03 16:51
  • 호수 3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지런한 고무신을 볼 수 있는 사찰 풍경이 그립다. 그렇지 않아도 귀한 모습인데…. 코로나가 한탄스러운 시절이다. 할 수만 있다면 코로나 그 이전으로 되돌아가 한 켤레 한 켤레 묻은 먼지를 닦아 드리고 싶다. 

[불교신문3648호/2021년1월27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