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나의 화두] “가을 낙엽 속 부처님”
[찰나의 화두] “가을 낙엽 속 부처님”
  • 신재호 기자
  • 승인 2020.11.18 16:44
  • 호수 3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담한 돌부처님이 큰 바위에 가부좌를 틀고 앉았다. 지척에 반듯한 법당이 보이는데 굳이 야외에 앉아 계신다. 눈비 걱정 없이 수미단 위에 자리하면 좋을 텐데. 뒹구는 낙엽들이 예경하듯 부처님 주변에 모여든다.

[불교신문3630호/2020년11월18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