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 “한국불교 화합 위해 힘써달라”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 “한국불교 화합 위해 힘써달라”
  • 이성진 기자
  • 승인 2020.11.16 17:02
  • 호수 3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각종 통리원장 도진정사 예방자리서 강조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왼쪽)이 진각종 통리원장 도진정사의 예방을 받은 자리에서 “한국불교 화합을 위해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왼쪽)이 진각종 통리원장 도진정사의 예방을 받은 자리에서 “한국불교 화합을 위해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이 신임 진각종 통리원장 도진정사의 예방을 받은 자리에서 한국불교 화합을 위해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1116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접견실에서 이같이 환담을 나눴다. 도진정사는 1110일 진각종 제31대 통리원장으로 선출돼 임기를 시작했다. 통리원장은 진각종의 행정 수반이다.

이날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새롭게 진각종 통리원장에 선출되신 점 축하드린다진각종 발전을 이끌 훌륭한 분이 소임을 맡으신 것 같다고 덕담을 건넸다. 그러면서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진각종은 한국불교종단협의회의 부회장단인 만큼, 앞으로도 종단협 발전과 한국불교 화합을 위해 노력해 달라고 덧붙였다. 이에 진각종 통리원장 도진정사는 부족한 점이 많지만, 맡은 역할을 다 해낼 것이라며 많은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화답했다.

한편 이날 예방에는 총무원 사회부장 성공스님, 종단협 사무처장 진경스님이 참석했으며 진각종 측에서는 총무부장 능원정사, 사회부장 법공정사, 사서국장 정일정사 등이 함께했다.
 

예방 이후 기념사진 촬영 모습. 기념사진 촬영시에만 잠시 마스크를 벗은 채 진행했다. 사진 왼쪽부터 종단협 사무처장 진경스님,
예방 이후 기념사진 촬영 모습. 기념사진 촬영시에만 잠시 마스크를 벗은 채 진행했다. 사진 왼쪽부터 종단협 사무처장 진경스님, 진각종 사서국장 정일정사, 진각종 총무부장 능원정사,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 진각종 통리원장 도진정사, 진각종 사회부장 법공정사, 총무원 사회부장 성공스님.

이성진 기자 sj0478@ibulgyo.com
사진=신재호 기자 air501@ibulgy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