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수종합복지관 ‘친구야, 내 선물을 받아줘!’ 프로젝트
옥수종합복지관 ‘친구야, 내 선물을 받아줘!’ 프로젝트
  • 엄태규 기자
  • 승인 2020.07.15 13:42
  • 호수 3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약계층 노인 정서지원 사업...에코백 및 가면부채 키트 전달
서울 옥수종합사회복지관이 취약계층 정서지원을 위해 배부한 에코백과 가면부채 키트 모습.
서울 옥수종합사회복지관이 취약계층 정서지원을 위해 배부한 에코백과 가면부채 키트 모습.

서울 옥수종합사회복지관(관장 권기현)은 7월13일 지역 내 취약계층 노인 145명을 대상으로 정서지원을 위한 ‘친구야, 내 선물을 받아줘!’ 프로젝트를 실시했다.

코로나19로 인한 휴관 이후 복지관을 이용하지 못해 노인들을 위해 매월 정서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는 에코백을 꾸밀 수 있는 키트와 가면부채 키트를 배부한 뒤, 프로젝트 참가자들이 직접 가방과 부채를 만들어 마을 내 노인들끼리 서로 주고받는 선물 나눔 활동으로 진행된다. 특히 에코백에 친구의 이름과 희망 메시지를 작성해 주고받으며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희망을 나눌 예정이다.

키트를 전달받은 이들은 “집에서 심심하던 참에 직접 에코백을 예쁘게 꾸며 그동안 보고 싶었던 친구에게 선물해줄 수 있어 참 좋다”, “보고싶은 친구를 생각하며 예쁘게 꾸밀 것이다”, “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어 에코백을 들고 복지관에서 친구를 만나고 싶다”고 이번 프로젝트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권기현 관장은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취약계층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가정에서 안전하게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정서지원 활동을 계획하고 제공해 함께 코로나19를 이겨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