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 경주시장애인복지관 찾아 밑반찬 나눔 봉사
한국수력원자력, 경주시장애인복지관 찾아 밑반찬 나눔 봉사
  • 엄태규 기자
  • 승인 2020.01.15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재훈 사장 등 임직원 40여명 참석…후원금 500만원 전달도
한국수력원자력이 1월14일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사랑의 밑반찬 나눔’ 활동 및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한국수력원자력이 1월14일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사랑의 밑반찬 나눔’ 활동 및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한국수력원자력이 1월14일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사랑의 밑반찬 나눔’ 활동 및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을 비롯해 임직원 40여명은 복지관을 방문해 후원금 500만원을 전달했으며, 복지관 직업적응훈련반, 장애인정보통신보조기기(ICT생활)체험관, 식당 등에서 장애인 직업재활프로그램에 함께 참여하며 봉사를 펼쳤다. 또 지역 내 장애인 가정 20곳에 배달하는 밑반찬을 직접 조리하며 나눔을 실천했다.

정재훈 사장은 “한수원은 경주지역의 대표적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위해 더욱더 노력하겠다”며 “사회복지현장 어디든 도움이 필요한 곳은 정기적으로 후원과 봉사활동을 하겠다”고 밝혔다.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장 종성스님은 한국수력원자력 임직원들에게 감사를 표하며 “오늘 주신 후원금은 복지관을 찾아 각종 재활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장애인분들이 더욱더 만족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잘 사용하겠다”며 “특히 장애인가정에 배달될 밑반찬까지 직접 만들어 주어서 더욱 뜻 깊은 활동이 되었을 것으로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