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주의 경구] 늙어서도 법을 모르면
[금주의 경구] 늙어서도 법을 모르면
  • 불교신문
  • 승인 2019.08.09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늙으면 곧 모습이 변하여
마치 낡은 수레와 같지만
법은 괴로움을 없앨 수 있으니
마땅히 힘써 배워야 한다.

아무것도 알지 못한 채 
늙어버리면 숫소와 같아
다만 몸집만 크고 살만 찔 뿐
어떤 복이나 지혜도 없다.

<법구경>

[불교신문3509호/2019년8월10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