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2주년 맞은 마사회 법우회 특별법회 봉행
창립 2주년 맞은 마사회 법우회 특별법회 봉행
  • 어현경 기자
  • 승인 2019.07.11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사회 불자회 ‘마법회’ 창립 2주년 기념법회가 지난 7월8일 의왕 청계사에서 열렸다.
마사회 불자회 ‘마법회’ 창립 2주년 기념법회가 지난 7월8일 의왕 청계사에서 열렸다.

창립 2주년을 맞은 한국마사회 불자회(회장 어영택)는 지난 7월8일 의왕 청계사에서 음악향기 특별법회를 봉행했다. 이날 법회는 영산회상과 산조, 해금연주와 함께 지도법사인 청계사 주지 성행스님의 법문 순으로 진행됐다.

성행스님은 “말의 향기도 내 것이오, 본인의 향기도 내 것이요, 내가 부처님 가르침을 배우고 실천하는 것도 내 것이다”며 “법당에 오면 향내음이 몸에 배고, 음악의 향기에 취하듯, 부처님 가르침을 배우고 실천하는 불자가 됐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어영택 회장은 “2년이란 짧은 시간 동안 80여 명의 불자들이 불교교리와 성지순례, 김장 봉사 등 활발하게 신행생활을 해 왔다”며 “다양한 활동을 함께 해 준 회원과 지도법사 성행스님, 성견스님에게 감사인사 드린다”고 말했다.

이날 법회에는 무상행 청계사 신도회장과 정병국 마사회 법우회 고문도 참석해 법우회 창립 2주년을 축하하고, 발전을 격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