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3 (2019).5.22 수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전국 충청호남
천안 각원사 청동대불 관불 대법회
  • 이시영 충청지사장
  • 승인 2019.05.10 09:39
  • 댓글 0
각원사는 지난 9일 제10회 대불부처님 목욕의식 대법회를 봉행했다.

천안지역의 대표적인 수행과 포교도량인 태조산 각원사가 지난 9일 개산 43주년을 맞아 ‘제10회 대불부처님 목욕의식 대법회’를 봉행했다.

이날 법회에는 각원사 조실 법인스님과 주지 대원스님, 구본영 천안시장, 이규희, 윤일규 국회의원, 이영철 각원사신도회장, 윤학명 각원사불교대학 총동문회장을 비롯한 사부대중 500여 명이 동참해 관불을 하면서 부처님에 대한 공경과 자신의 몸과 마음을 청정하게 할 것을 발원했다.

각원사 주지 대원스님은 “조실스님의 원력으로 여기에 자리를 잡고 남북통일을 염원하면서 아미타불좌상을 모신 것이 43년이 되었다”며 “부처님 가르침에 따라서 열심히 기도하고, 정진하고, 수행해서 아미타불 품안으로 갈 수 있는 불자가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각원사 조실 법인스님은 법어에서 “아미타부처님은 재일교포인 각연 김영조 거사의 시주로 조성이 되었다”며 “자기 자신의 거룩함을 잘 받들고 이끌어서 불자생활에 변함이 없는 신심을 갖고 정진하는 각원사 불자가 되어달라”고 당부했다.

각원사 청동대불은 아미타불좌상으로 남북통일의 염원을 담아 1977년 5월 9일 높이 15m, 무게 60톤 규모로 봉안됐다.

각원사 주지 대원스님
각원사 조실 법인스님

 

이시영 충청지사장  lsy@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영 충청지사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