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처님오신날 앞두고 정성스런 보시행 ‘훈훈’
부처님오신날 앞두고 정성스런 보시행 ‘훈훈’
  • 엄태규 기자 이성진 기자
  • 승인 2019.05.08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 하나금융나눔재단 등 정성 보태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오른쪽)을 비롯한 임직원은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가운데)을 예방하고 자비나눔 기금 3000만원을 전달했다.

농협중앙회, 자비나눔 3000만원 쾌척

뭇 생명의 평화와 행복을 발원하는 부처님오신날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뜻 깊은 보시행이 이어지고 있다.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을 비롯한 임직원은 오늘(5월8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접견실에서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을 예방하고 재단법인 아름다운동행에 자비나눔 기금 3000만원을 전달했다.

전달식 이후 김병원 회장은 “약소한 금액이지만, 종단에서 힘든 환경에 처한 이웃들을 위해 써 달라”고 전했으며, 이에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소중하고 뜻 깊은 기금을 좋은 곳에 사용하도록 하겠다”고 화답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총무원 재무부장 유승스님, 사서실장 삼혜스님, 아름다운동행 상임이사 자공스님, 서울 조계사 선림원장 남전스님이 함께했으며 농협중앙회 측에선 권기수 농협불자회장, 김형신 서울지역본부장, 함형식 서울중앙사업부장, 민병도 종로금융센터장 등이 배석했다.

하나금융나눔재단도 난치병으로 고통 받고 있는 국내외 어린이들을 위해 정성을 보탰다. 함영주 하나금융나눔재단 이사장(오른쪽 세번째)은 총무원장 원행스님(왼쪽 세번째)을 예방하고 난치병 어린이들을 위한 치료비 2100만원을 조계종 사회복지재단에 전달했다.

하나금융나눔재단, 난치병 어린이돕기 2100만원 전달

하나금융나눔재단도 난치병으로 고통 받고 있는 국내외 어린이들을 위해 정성을 보탰다.

함영주 하나금융나눔재단 이사장은 오늘(5월8일) 총무원장 원행스님을 예방하고 난치병 어린이들을 위한 치료비 2100만원을 조계종 사회복지재단에 전달했다. 하나금융재단은 사회복지재단이 해마다 부처님오신날을 앞두고 펼치고 있는 난치병 어린이 돕기 3000배 철야정진에 후원하며 나눔을 실천해오고 있다.

전달식에서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어려운 가운데 큰 마음을 내주셔서 감사드린다. 여러 경로를 통해 난치병 어린이를 위한 기금을 모아 잘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함영주 이사장은 “뜻깊은 일에 함께 할 수 있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