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4조에 담은 부처님 말씀
4×4조에 담은 부처님 말씀
  • 장영섭 기자
  • 승인 2019.04.19 14:26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사체 불교경전과 한글세대 불교경전

무비스님 조현춘 공역 운주사

가사체 불교경전과 한글세대 불교경전

무비스님 조현춘 공역
운주사

 

“거룩하신 부처님~ 이경전을 독송하며/다른중생 위하여서 이경전을 설해주고/직접쓰고 다른사람 시켜쓰는 사람들을/공경하고 존중하며 항상받들 겠습니다.”

학창시절 문학 수업시간에 ‘관동별곡’ ‘사미인곡’ 등을 배웠다. 가사문학의 백미는 리듬에 있다. 같은 글자 수의 어절이 반복적으로 이어지면서 외우기도 쉽고 멜로디를 붙이면 노래가 된다. 가사체는 4×4조의 우리 전통 운율이다. 부처님 말씀을 담은 경전 역시 가사체로 만들면 좋다. 개인적으로 독송하기도 좋고, 단체로 합송할 경우 음과 리듬을 맞출 수 있기 때문에 장엄한 합창곡과 같은 효과를 낼 수 있다. 

<가사체 불교경전과 한글세대 불교경전>은 부처님 말씀을 가사체로 정리한 책이다. 대강백 무비스님과 조현춘 한국교수불자연합회 자문위원이 주요 경전을 한글세대를 위해 알기 쉬운 현대어로 번역한 뒤 독송하기 편하도록 가사체로 옮겼다. 금강경, 아미타경, 관음경, 원각경, 부모은중경, 약사경, 반야심경, 천수경, 지장경, 화엄경 법성게 등을 4×4조의 운율에 담았다. 이밖에도 불교의례에 쓰이는 각종 예불문과 영가법문, 백팔대참회문 등을 규칙적인 글귀로 실었다. 두 역자가 오랜 세월 다듬고 다듬어 펴낸 법요집이다. 내용적 충실성과 함께 독송의 실용성까지 갖췄다고 하겠다.

책을 번역한 무비스님은 조계종 교육원장과 승가대학원장을 비롯해 동국역경원장, 통도사 및 범어사 승가대학 강주를 역임했다. 조현춘 거사는 한국동서정신과학회, 법륜불자교수회, 한국정서행동장애아 교육학회 회장을 역임했다. 지금은 ‘화엄경과 화이트헤드 연구회 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백연화 2019-06-19 17:55:25
가사체 금강경을 독송하면 할수록 기분이 좋아집니다~ 무비 스님과 거사님께 감사합니다

빛과향기 2019-04-24 17:26:19
복잡하고 해석이 어려운 내용을 가사체 한글로 표현하여 특히 젊은세대들에게
이해가 용이하며 우리 정서에 잘 맞는 4.4.4 가사체로 되어져 있어 독송시 흥을 돋우고 지루함을 덜고 누구나 쉽게 접근 할수 있는 반드시 만들어 져야할 경들이 이제야
출간 되었군요.. 무비스님과 대심거사 조현춘 교수님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불국토 2019-04-24 15:10:00
삼보에 귀의합니다.
가사체 금강경을 비롯하여
가사체 불교경전, 누구나 읽어도 이해가 잘 됩니다.
보다 많은 사람에게 쉽게 다가서려는
무비 스님과 대심 조현춘 거사님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