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3 (2019).3.24 일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 포토뉴스
소원지에 무엇을 써 넣을까

지난 9일 서울 조계사 소원의 탑. 지나는 이들이 반가운 마음에 덥석 소원지를 집어 든다. 하지만 누구도 빠르게 적어 내려가지 못한다. 진정으로 바라는 서원이 무언지 스스로에게 물어보는 시간이 필요하다. 탑에 붙어있는 수많은 소원지에는 얼마나 간절한 바램들로 채워져 있을까?

마지막은 소원의 탑에 소원지를 매다는 일이다.

 

신재호 기자  air501@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