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2 (2018).7.16 월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문화 생활&건강 건강칼럼
[건강칼럼] 이명 <5> 운동과 음식요법 함께 쓰면 효과적
  • 홍승욱 동국대 일산한방병원 안이비인후피부과 교수
  • 승인 2018.07.10 17:16
  • 댓글 0

이명을 완화시키는 운동법으로는 다음과 같은 것들이 있다. 첫째, 얼굴은 정면을 바라본 상태에서 이명과 어지럼증이 있는 쪽 머리를 반대편 옆쪽으로 천천히 당겨준다. (흉쇄유돌근이 뻐근할 정도로) 둘째, 얼굴을 정면에서 옆으로 45도 돌린 상태에서 고개를 아래쪽으로 지그시 당겨준다. 셋째, 얼굴이 완전히 옆을 본 상태에서 손으로 턱을 잡고 쭉 당겨준다. 넷째, 머리를 좌우 두쪽으로 반원을 최대한 크게 그리며 천천히 돌려준다. 시간 날 때마다 자주 반복해 이 근육을 풀어주면 이명감소에 상당한 효과를 볼 수 있다.

지압도 도움이 된다. 긴장이나 스트레스를 많이 받아 머리가 무겁고 먹먹함과 함께 귀가 울릴 때 기본적으로 귀 옆 주위의 경혈점인 이문, 청궁, 청회, 예풍, 천용, 완골혈 등을 손으로 자주 눌러주며, 마사지를 충분히 해준다. 이 혈자리는 실제 한의원에서 침치료, 뜸치료를 시행할때도 많이 쓰이는 경혈이다. 인터넷으로 검색해보면 혈자리를 쉽게 찾을 수 있다. 

이명증은 주로 청신경에 관계되는 것이므로, 해당되는 경혈을 차분하게 정성들여 지속압으로 5초에서 10초 정도씩 지압하면 된다. 그리고 본인보다 타인이 지압하는 것이 더 효과적이다. 처음에는 편한 자세로 환자를 엎드리게 하고 머리 뒤에서 경혈 순서대로 양쪽 엄지목을 한곳에 모아 경혈 포인트에 경압, 쾌압, 강압 순으로 한곳에 5~10초간 길게, 지속압으로 매일 1~2회씩 다스려 주면 많은 효과가 있다.

앞에 소개드린 운동법과 음식요법을 병행하면 더 효과적이다. 우선 이명에 안 좋은 음식, 즉 나쁜 음식으로는 첫째, 담배와 술, 콜라 등의 탄산음료, 커피, 홍차, 초콜릿, 이뇨제, 피임약 등이 있다. 이는 이명증을 악화시키기 때문에 삼가야 한다. 둘째, 맵고 짠 음식과 인스턴트 식품의 과다 섭취는 혈관을 긴장시키고 인체의 영향균형을 파괴하므로 삼가는 것이 좋다. 셋째, 실증 이명의 경우에는 맵고, 기름지고 자극적인 음식 등을 특히 더 피해야한다.

다음으로 이명에 좋은 음식을 소개하면, ‘실증’의 이명환자, 콜레스테롤이 높은 환자나 고혈압이 있는 환자에게는 다시마, 표고버섯 등의 해조류 버섯류 위주의 생식이 좋다. ‘허증’의 경우에는 신기능 강화에 도움이 되는 검은콩이나 검은깨 선식을 복용하는 것이 좋다. 허실과 관계없이 감각기와 관련하여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은 아연이다. 아연은 세포의 분열이나 재생과 깊은 관련을 가지고 있어 건강한 면역시스템을 형성하는 데 도움을 준다. 이러한 아연이 풍부한 대표적인 식품이 바로 굴, 소고기, 다시마, 꽃게, 콩 등이다. 또 아연을 성분의 흡수를 높이기 위해서는 정제된 곡물보다 통곡물로 섭취하고, 된장이나 발표빵 같은 발효된 식품 섭취해 흡수율을 높여주는 것도 좋다.

[불교신문3407호/2018년7월11일자] 

홍승욱 동국대 일산한방병원 안이비인후피부과 교수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