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1 (2017).5.23 화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학술&문화재
‘불교 현대화’ 대행스님 삶과 사상 기리다
대행선연구원이  5월19일 안양 한마음선원 본원에서 ‘대행선이란 무엇인가’를 주제로 첫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사회를 맡은 윤창화 민족사 대표, 발제를 맡은 김광식 동국대 특임교수, 논평에 참여한 김경집 진각대 교수(사진 왼쪽부터).

대행선연구원 첫 학술대회

불교대중화, 현대화 앞장선

대행스님 생애·사상 재조명

1000여 명 몰려 높은 관심

 

떠난 지 5년, 만물이 ‘한마음’임을 깨닫고 홍익중생을 실천하고자 했던 묘공당 대행스님(1927∼2012) 생애와 사상을 기리고 계승하기 위한 첫 단추가 끼워졌다.

대행선연구원(원장 이평래)은 오늘(5월19일)안양 한마음선원 본원에서 ‘대행선이란 무엇인가’를 주제로 첫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불교계 유수 학자들은 이날 독자적 수행 체계로 깨달음을 구하는 대행선(大行禪)에서 나타나는 특징을 비롯해, 이의 근거가 되는 오공의식(공생, 공심, 공체, 공용, 공식) 등의 의미에 대해 짚었다.

이날 학술대회는 참선 수행의 대중화, 보편화, 현대화를 이끈 대행스님의 업적을 돌아보는 뜻 깊은 자리인 만큼 조계종 제25교구본사 봉선사 조실 월운스님, 원로의원 인환스님, 교육원장 현응스님, 포교원장 지홍스님, 전국비구니회장 육문스님 등을 비롯해 1000여명의 인파가 몰려 높은 관심을 짐작케 했다.

학술대회를 듣기 위해 1000여 명의 인파가 몰렸다.
이평래 원장.

 

이평래 원장은 ‘한마음을 요체로 한 대행선에 관하여’에 대해 발표하며 “대행선의 핵심은 한마음에 있다”고 강조했다. 이 원장은 “대행스님은 목숨을 걸 만큼 혹독하고 외로운 길을 걸은 끝에 ‘한마음’을 깨달은 진실한 슈라마나(Sramana‧사문)였다”며 “재래의 법통 계승이라는 타율적이고 수동적인 인습에 얽매이지 않고 전통적인 수행법을 뛰어넘어, 자신만의 주체적이고 자주적인 수행법으로 깨달음을 성취했기 때문에 그 독창성을 살려 대행선이라 부른다”고 설명했다.

이어 “한마음 사상은 우주 만물만생의 어느 것이라도 스승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동시에 누구나 한마음을 잘 닦으면 깨달음을 얻을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대행스님이 창안한 독창적 수행법, 즉 대행선은 한국 불교사 뿐 아니라 세계 불교사에 새로운 장을 연 선사상을 정립한 것으로 높이 평가 받아 마땅하다“고 평했다.

‘대행선 형성의 사상적 배경’을 주제로 발제한 김호귀 동국대 교수는 대행선을 구조적인 측면에서 살폈다. 김호귀 교수는 ‘한마음’을 대행선의 종지, ‘주인공’은 존재방식, ‘오공법’은 실천행위에 등으로 비유하며 이같은 구조는 결국 본래성불 사상에 공통적인 기반을 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호귀 교수는 “대행스님이 주장했던 ‘한마음’은 본래부터 일체중생에게 구비되어 있으며, 누구나 한마음으로 돌아가면 곧 부처가 되기에 이에 대한 자각이 이뤄져야 한다”며 “그 자각이 곧 ‘주인공’이라는 본래성품에 근거하며 오공이라는 다섯가지 방법으로 실천되고 정용되며 성취되고 향유된다”고 짚었다. 김 교수는 “이같은 구조는 한마음의 원리를 종지로 해 자성본래불을 지향하고 오공의 실천을 통해 일체중생의 평등을 실현하는 것으로 이뤄져 있다”며 “결국 대행선은 다름아닌 달마로부터 전승돼 온 조사선풍의 바탕인 본래성불 사상에 닿아있음을 고찰 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밖에도 김광식 동국대 특임교수가 '대행 선사의 행적에 나타난 혁신 불교의 성격', 박소령 연구원이 ‘대행 선사의 한마음사상에 대한 교리적 근거 고찰’, 차차석 동방문화대학원대 교수가 ‘대행선사의 오공의식에 나타난 사상적 특징과 연원 고찰’ 등에 대해 발표했다.

한편 대행선연구원은 2012년 입적한 대행스님 가르침을 기리고 업적을 연구해 후학에 전하고자 지난해 8월1일 설립됐다.

이경민 기자  kylee@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