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허스님의 아름다운 아침] 욕심 없는 마음은 맑고 투명합니다
[원허스님의 아름다운 아침] 욕심 없는 마음은 맑고 투명합니다
  • 원허스님 조계종부산연합회장
  • 승인 2021.04.14 17:39
  • 호수 366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허스님
원허스님

 

“자연이든 사람이든 세상이든 
다 마음에서 시작된 것이다. 
마음이 진정한 인간의 마음으로서
맑고 투명하다면 그 그림자인 세상도 맑고 투명해진다.”
법정스님 <산에는 꽃이 피네> 중에서

욕심 없는 마음은 맑고 투명합니다.
욕심은 사람의 마음을 한없이 잔인하게도 만들고
한없이 비참하게도 만듭니다.

왜냐하면 욕심을 부리게 되면
자신의 이익 이외에는 아무것도
소중한 것이 없기 때문입니다.

결국 인간의 존엄성을 잃게 되기 때문에
사람으로서 가장 비참한 모습이 되는 것입니다.
한없이 맑고 투명한 욕심 없는 마음을 가지기 위해
우리는 자신을 돌아보고 또 반성하는 생활을 해야 합니다.

봄꽃이 온 천지에 가득한 좋을 시절입니다.
오랜만에 무겁고 지친 마음을 잠시 접어두고
가까이에 와 있는 봄과 만나는 시간을 가져 보길 바랍니다.

 


[불교신문3661호/2021년4월13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03144 서울특별시 종로구 우정국로 67(견지동), 전법회관 5층 불교신문사
  • 편집국 : 02-733-1604
  • 구독문의 : 02-730-4488
  • 광고문의 : 02-730-4490
  • 사업자등록번호 : 102-82-02197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6446
  • 창간일 : 1960-01-01
  • 등록일 : 1980-12-11
  • 제호 : 불교신문
  • 발행인 : 원행스님
  • 편집인 : 정호스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여태동
  • Copyright © by 불교신문.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