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사찰음식 전문조리사 자격증 수여식
제7회 사찰음식 전문조리사 자격증 수여식
  • 장영섭 기자
  • 승인 2021.04.14 10:01
  • 호수 366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회 사찰음식 전문조리사 자격증 수여식이 4월13일 진행됐다. 좌측부터 스님 대표 수상자 자우스님, 한국불교문화사업단 사무국장 원돈스님. 사업단장 원경스님, 사업국장 원걸스님, 재가자 대표 수상자 이지은 씨.
제7회 사찰음식 전문조리사 자격증 수여식이 4월13일 진행됐다. 좌측부터 스님 대표 수상자 자우스님, 한국불교문화사업단 사무국장 원돈스님. 사업단장 원경스님, 사업국장 원걸스님, 재가자 대표 수상자 이지은 씨.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하 문화사업단, 단장 원경스님)이 제7회 사찰음식 전문조리사 자격증 수여식을 413일 진행했다. 문화사업단은 제7회 사찰음식 전문조리사 합격자 43명 가운데 스님 1, 재가자 1명의 대표자를 선정해 수여식을 열었다. 이번 수여식은 코로나19로 인해 대표자 선정을 통한 약식으로 이뤄졌다.

문화사업단장 원경스님은 선정된 모든 분께 축하 말씀드린다사찰음식이 전국적, 전 세계적으로 대중화가 돼 국민 곁에 한 걸음 더 다가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아울러 자격증을 지닌 분 중에는 사찰에서 강의를 하는 분도 많다앞으로도 많은 영역에서 큰일을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날 스님 대표로 수상한 자우스님은 그동안 열심히 배운 결과가 자격증이란 결실로 나타나 너무도 기쁘다함께 배운 동기들과 이 기쁨을 나누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재가자 대표 이지은 씨는 본래 한식에 관심이 많았다건강한 음식을 찾다가 사찰음식을 알게 됐고 이번 자격증을 토대로 더 많은 이들에게 사찰음식의 건강함을 알리고 싶다고 포부를 말했다.

한편 사찰음식 전문조리사는 문화사업단이 발급하는 자격증으로, 대한불교조계종에서 공인한 유일한 사찰음식 관련 자격증이다. 문화사업단은 2014년부터 사찰음식 전문조리사를 매년 꾸준히 배출, 지금까지 총 297명의 전문가를 양성했다. 문화사업단은 사찰음식 전문 교육관 향적세계에서 고급과정까지 이수한 수강생을 대상으로 사찰음식 전문조리사 자격시험을 연말까지 총 2회 더 시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03144 서울특별시 종로구 우정국로 67(견지동), 전법회관 5층 불교신문사
  • 편집국 : 02-733-1604
  • 구독문의 : 02-730-4488
  • 광고문의 : 02-730-4490
  • 사업자등록번호 : 102-82-02197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6446
  • 창간일 : 1960-01-01
  • 등록일 : 1980-12-11
  • 제호 : 불교신문
  • 발행인 : 원행스님
  • 편집인 : 정호스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여태동
  • Copyright © by 불교신문.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