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신문

불기 2563 (2019).4.18 목

사이드바 열기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
(출판)능엄경 약해-지관스님
초발심으로부터 成佛에 이뤄기까지 모든 장애를 배제하고 굳건히 成佛의 길로 매진케 하는 가르침을 담은 <능엄경>을 해석.요약한 책이 나왔다. 화제의 책은 지관스님(해인사주지)의 <능엄경약해>. <능엄경>은 옛부터 강원의 四敎科에 속하는 교재일 뿐 아니라, 그 내용에 있어서도 견도분. 수도분.증과분.결경분.조도분 등의 순으로 수행과정인 55位를 조리정연 하게 서술하였기에 수행자는 반드시 잃어야 할 경전이다. 그래서 옛부터 이 경전을 小華嚴이라 일컫기도 했다. 지관스님의 <능엄경약해>는 스님이 해인사강원의 강주로 있을때 강원학인들의 부탁을 받고 1966년 12월 25일부터 1967년 8월 5일까지 강의시간 이외에 틈틈히 쓴 책이다. 열권의(능엄경) 가운데 앞의 다섯권만 略解한 <능엄경약해> 상권은 해인강원 33회 졸업생 스님들이 再刊을 추진하다가중도에 그만둔 것을 35회 졸업스님들이 뜻을 모아 교정을 새로이 보고 刊行한 책이다. 이책은 <능엄경>의 經文(原文)에 한해서만 해석하고 疏의 것은 간혹 어려운 구절만 해석했다. 10권全經을 1책에 다 할 수 없어 제5권까지를 上권으로 하여 먼저 出刊하였다. 이책은 총 5卷으로 <능엄경>의 傳譯연대.전래.疏海品目 통과(능엄경)에 관련된 변상도 15여점도 함께 수록했다. 또한 長水의 <義疏>를 비롯 20여권의 참고문헌과 <망월불교대사전>등 10여권의 사전을 참고해 폭넓게 엮었다. (불교신문구독문의:730-4488/90)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SNS에서도 불교신문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