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중표 교수 제10회 청송학술상 ‘수상’
이중표 교수 제10회 청송학술상 ‘수상’
  • 이성수 기자
  • 승인 2020.10.27 09:13
  • 호수 3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7일 시상식…고형곤 박사 학문 정신 계승
이중표 전남대 명예교수
이중표 전남대 명예교수

청송학술상 제10회 수상자로 이중표 전남대 철학과 명예교수가 선정됐다.

재단법인 청송장학회(이사장 소광희)는 11월7일 서울대병원 인근 함춘회관 3층 가천홀에서 제10회 청송학술상 시상식을 개최한다. 이중표 교수는 〈붓다의 철학〉 〈붓다가 깨달은 연기법> 등의 저술로 업적을 인정받아 수상을 하게 됐다. 앞서 이중표 교수는 <불교란 무엇인가> <근본불교> <니까야로 읽는 금강경> 등의 저서를 펴냈다.

소광희 청송장학회 이사장은  “청송(聽松) 고형곤 선생의 학문 정신을 발양하고 계승하기 위해 청송학술상을 제정하여 운영하고 있다”면서 “동서 사상의 가교 수립에 탁월한 업적을 발표한 이중표 교수를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고형곤(高亨坤, 1906~2004) 박사는 경성제대 철학과를 졸업하고 대학원을 수료한 후 연희대(연세대 전신)와 서울대 철학과 교수를 역임했다. 1954년 한국철학회 회장(1954), 전북대 총장(1959), 제6대 국회의원(1963), 동국대 역경원 심사위원(1970)을 맡았다. 1981년부터 88년까지 학술원 원로회원에 이어 종신회원이 됐다. 저서로는 <철학개론> <선의 존재적 구명> <해동조계종의 연원> <선의 세계> 등이 있다

한편 청송학술상 시상식은 코로나 확산에 따른 방역 차원에서 일부 관계자만 참석해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