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여경암, 코로나19 어려운 이웃 위한 자비의 쌀 기탁
대전 여경암, 코로나19 어려운 이웃 위한 자비의 쌀 기탁
  • 이시영 충청지사장
  • 승인 2020.10.16 09:34
  • 호수 3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여경암은 10월15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계층에 전달해 달라며 중구의회에 자비의 쌀을 기탁했다.
대전 여경암은 10월15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계층에 전달해 달라며 중구의회에 자비의 쌀을 기탁했다.

조계종 제25교구본사 봉선사 대전포교소인 보문산 여경암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을 위해 나눔을 실천했다. 대전 여경암(주지 범연스님)은 10월15일 소외계층에 전달해 달라며 자비의 쌀 10kg 50포를 대전 중구의회에 기탁했다.

이날 자비의 쌀 기탁식에는 여경암 주지 범연스님과 김윤수 여경암신도회 부회장, 김연수 중구의회 의장, 안형진·정옥진·김옥향·조은경 구의원을 비롯한 신도들이 함께 했다.

여경암 주지 범연스님은 “코로나19로 사찰도 어려움이 있지만 더 고통 받는 이웃들을 위해 신도들과 함께 십시일반으로 쌀을 준비했다”며 “비록 작은 정성이지만 의회에서 어려운 분들을 찾아서 잘 전달해 주시면 고맙겠다”고 말했다.

이에 김연수 중구의회 의장은 “요즘 코로나19로 지역 경제가 악화되고 어려운 시기인데도 불구하고 스님과 신도님들이 따뜻한 마음을 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쌀을 전달하는 곳에 자비의 마음도 잘 전달하도록 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이날 기탁한 쌀은 구의원들이 직접 아동양육시설과 공동생활가정 ‘즐겁고 행복한 집’을 비롯한 6개소에 전달하며 시설 종사자를 격려하고 건의사항을 청취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