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사-가피봉사단, 한가위 앞두고 취약계층에 선물 전달
조계사-가피봉사단, 한가위 앞두고 취약계층에 선물 전달
  • 엄태규 기자
  • 승인 2020.09.22 11:39
  • 호수 3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로구청 통해 600가구에 전달 예정
서울 조계사와 행복나눔가피봉사단은 9월22일 대웅전 앞마당에서 한가위 나눔전을 열고 김영종 종로구청장에게 추석선물을 전달했다. 추석선물은 종로구청을 통해 취약계층 600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서울 조계사와 행복나눔가피봉사단은 9월22일 대웅전 앞마당에서 한가위 나눔전을 열고 김영종 종로구청장에게 추석선물을 전달했다. 추석선물은 종로구청을 통해 취약계층 600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조계사가 추석을 앞두고 서울 종로구 거주 취약계층에 온정을 전했다.

서울 조계사(주지 지현스님)와 행복나눔가피봉사단(단장 김문주)은 9월22일 대웅전 앞마당에서 ‘어려울수록 이웃과 함께’를 주제로 한가위 나눔전을 열고 김영종 종로구청장에게 추석선물을 전달했다.

이번 추석선물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지역 취약계층에게 명절의 정을 전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하나은행 종로금융센터에서도 취약계층을 위한 추석선물 후원에 동참해 의미를 더했다.

조계사와 가피봉사단이 마련한 추석 선물은 김과 컵라면, 세면도구 세트, 초코파이, 마스크와 손소독제, 국수 등 2000여 만원 상당으로 구성됐다. 추석선물은 서울 종로구청을 통해 종로구 거주 지체장애인 100가구, 쪽방주민과 고시촌 주거 1인 가구, 다문화 및 한부모 가정, 종로구 환경미화원 등 600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어려운 시기에 주민 여러분들을 위해 선물을 보내 주셔서 감사드린다. 조계사에서 마련해 주신 선물 덕분에 풍성한 한가위를 보낼 수 있을 것 같다”며 “주지 지현스님과 가피봉사단에 감사드리고 주민들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조계사 사회국장 능엄스님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취약계층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 외로움도 더 크실 것 같다”며 “조계사와 가피봉사단에서 준비한 선물을 받으시고 편안한 명절 보내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