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연사 배롱나무는 더 붉다
만연사 배롱나무는 더 붉다
  • 신재호 기자
  • 승인 2020.09.15 14:52
  • 호수 3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14일 화순 만연사. 대웅전 바로 옆으로 커다란 배롱나무가 있다. 꽃이 오래 핀다고 해 백일홍이라 불리기도 한다. 그 나무에는 내걸린 연등이 배롱나무를 더욱 붉게 물들인다. 사시예불 시간, 신도들을 위한 스님의 축원기도가 산사에 울려 펴진다.
 

정면에서 바로본 모습. 내걸린 연등이 배롱나무는 더욱 붉게 물들어있다.
정면에서 바로본 모습. 내걸린 연등이 배롱나무는 더욱 붉게 물들어있다.
공작이 활짝 날개를 편듯 아름다운 화순 만연사 배롱나무.
공작이 활짝 날개를 편듯 아름다운 화순 만연사 배롱나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