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엽스님의 수제약차 이야기] ⑦ 내 몸을 살리는 꽃, 약차
[선엽스님의 수제약차 이야기] ⑦ 내 몸을 살리는 꽃, 약차
  • 선엽스님 남양주 마음정원 대표
  • 승인 2020.09.09 12:29
  • 호수 3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 몸이요? 따뜻하면 살고 차가워지면 죽지요”

몸 따뜻한 기운 유지하는 것
무병장수하는 건강한 삶 비결
열이 머리로 올라와 스트레스
화내면 머리 뜨겁고 몸 차가워

차가워진 위 붓거나 통증 생겨
세균 침범 받아 염증·암 유발
늘 따뜻한 차 마셔야 하는 이유

우리 몸은 뱃속과 체온이 1℃만 상승해도 암이 예방되며 100세를 산다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무병장수의 비밀은 결코 먼 곳에 있지 않습니다. 따뜻하면 살고 차가워지면 죽는다는 말 속에 그 모든 생로병사의 비밀이 담겨져 있다고 해도 과언은 아닙니다. 몸 따뜻한 기운을 유지하는 것이 건강을 유지하는 것이고, 몸에 따뜻한 기운이 빠져나가 식어버리는 것이 죽는 것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흔히 죽은 자를 표현 하는데 있어 ‘싸늘하게 식은 몸’이라는 비유를 곧잘 하곤 하는 것입니다. 
 

선엽스님은 “각자 체질에 맞는 한방약차를 평소 꾸준히 마신다는 것은 건강과 장수, 행복한 삶의 조건을 충족할 수 있는 가장 손쉬운 방편이다”고 강조했다.
선엽스님은 “각자 체질에 맞는 한방약차를 평소 꾸준히 마신다는 것은 건강과 장수, 행복한 삶의 조건을 충족할 수 있는 가장 손쉬운 방편이다”고 강조했다.

몸의 생로병사와 죽음을 맞이함에서 체온이 식어가는 과정에서 나타난 자연 현상입니다. 암환자, 중풍환자, 치매환자, 정신질환 등 모든 병의 질환은 뱃속이 차갑고, 냉해집니다. 노인들의 뱃속 또한 차갑습니다. 수많은 사람들이 찾아 헤매던 생로병사의 원인이 바로 ‘따뜻하면 살고 차가워지면 병들고 죽는 것’입니다.

즉, ‘따뜻하면 살고 차가워지면 죽는 것’은 ‘자연의 이치’인데 오늘날 의학은 따뜻하게 해주면 순환이 되어 예방과 치료가 되는데 음식과 음료를 통해 몸을 따뜻하게 해 줄 생각은 하지 않고 다른 곳에서 원인을 찾으려고 하니 비만, 아토피, 고혈압, 당뇨, 중풍, 치매, 기형아, 괴질 등 불치병이나 난치병이 생길 수밖에 없는 것입니다. 

몸이 차가워지면 몸의 순환이 안 되어 질병과 노화 그리고 죽음이 찾아옵니다. 현대인들은 따뜻한 체온의 역부족으로 차가운 기운은 아래로 내려가고 따뜻한 기운은 머리로 올라가서 머리가 뜨거워져 마음이 급하고 정신이 없어서 짜증과 신경질이 생깁니다. 이와 반대로 몸이 따뜻하면 몸의 순환이 잘 되어 건강을 유지하게 되고 머리가 차가워지면 마음이 차분하고 정신이 맑아집니다. 즉, 두한족열을 잃으면 건강을 잃는 것이고 두한족열을 지킬 수 있으면 건강을 지킬 수 있는 것입니다. 

사람의 몸이 차가워지면 대표적으로 몸이 굳어가고 화를 자주 내며 머리의 차가운 기운이 몸으로 내려와 누적돼 적이 쌓이며 통증이 생기고 각종 염증과 전염병 그리고 암을 유발 시킵니다. 아울러 부종이 생기고 결국 죽게 됩니다. 몸의 상태는 비만과도 관련이 깊은데, 비만은 몸이 차가워져서 생긴 것이므로 몸을 따뜻하게 해주는 것입니다. 그러나 이러한 방법들도 일상생활 속에서 몸을 차갑게 하면 다시 비만이 됩니다.

또한 몸이 따뜻하고 머리가 차가워야 건강하다고 했을 때 차가운 부위는 머리와 얼굴 전체를 말하는 게 아닙니다. 머리카락이 나 있는 부위의 이마는 차가워야 하지만, 나머지 얼굴 부위는 몸과 같이 따뜻해야 건강하다는 점을 유의해야 합니다. 몸이 따뜻한 남성은 정력이 있고, 마음이 차분하면 각종 성 질환을 이겨내지만 몸이 차가워진 남성은 기운이 약하여 양기 부족으로 조급함과, 성질환 등이 찾아옵니다.

화를 내면 머리가 뜨거워지고 몸이 차가워집니다. 반복해서 자주 화를 내면 머리는 항상 무거워져 정신이 맑지 못하고 몸은 차가워져 순환이 안 되어 각종 질병이 발생하는 원인이 됩니다. 또한 말을 지나치게 많이 해도 문제가 됩니다. 말이 많다는 것은 오장육부의 기운을 입과 혀를 움직이는데 필요한 신경과 근육 쪽으로 몰리게 한다는 뜻입니다.

이러한 현상이 누적되면 기운이 약한 사람은 오장육부가 기운이 부족하여 차가워지고 병이 생깁니다. 하루종일 생각만 하고 몸을 움직이지 않는 사람들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밤에까지 생각의 와이파이가 꺼지지 않아 불면증으로 시달리는 이유가 바로 노동을 하지 않는 대가로 생각으로 모든 에너지를 태우기 때문에 쉽게 고칼로리 음식이 연소되지 않는 것입니다. 

하루 종일 앉아서 머리만 쓰고 다리는 쓰지 않는다면 다리의 기운이 약해집니다. 기운이 약해지면 역시 오장육부의 기능이 저하되고 머리가 무거워집니다. 그래서 머리가 뜨거워진 이유로 머리의 탈모가 시작됩니다. 이렇게 되면 아무리 장시간 일을 해도 집중력과 기억력이 떨어집니다. 그래서 지금 현대인들에게는 노동과 명상 생각의 멈춤을 통한 자기 자신의 몸상태 느낌상태 마음상태를 바로 볼 수 있는 명상이 필요하며 몸의 에너지를 태울 수 있는 노동이 필요합니다.

따뜻한 음식은 위장에서 분해, 발효(소화)시키기가 좋아 건강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하지만 차가운 음식이 위장에 들어오면 위장은 차가운 음식을 위장의 따뜻한 기운으로 데워서 소화를 시켜야 하므로 많은 기운이 소모됩니다. 차를 마시는 이유는 지구상의 최고로 정제된 자연의 음료이며 생명수입니다. 다른 음식은 거칠어서 씹고 위장에서 소화를 시켜서 내 몸의 에너지화 되기까지 수많은 시간과 내장기관에서 정제시키기까지 많은 가스와 소화효소, 분해효소들이 필요합니다.

그렇지만 차는 마시면서 혈관과 모세혈관으로까지 흡수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처음에는 기운이 있어 몸에 들어온 차가운 음식을 녹일 수 있는 힘이 있지만, 반복되면 차가운 기운에 지게 되어 움츠러들며 소화 장애가 생기고 반복되면 위장은 기운을 잃게 됩니다. 또 차가워진 위는 붓거나 통증이 생기고 세균의 침범을 받아 염증과 암으로 발전하게 됩니다. 늘 제가 따뜻한 차를 마셔야 한다고 강조하는 이유입니다. 
 

선엽스님이 직접 만든 유자한방차.
선엽스님이 직접 만든 유자한방차.

무릇 현명한 사람은 이미 생긴 병을 고치는 것이 아니라 병이 들지 않도록 조치하는 사람입니다. 병이 든 뒤 향을 쓰는 것은 마치 목마를 때 우물을 파는 것처럼 이미 때가 늦은 것이라고들 이야기합니다. 질병의 치료보다 질병의 예방을 더 중요하게 여기는 것을 뜻합니다. 이는 한의학의 정신이기도 하다고 들었습니다. 한의학은 이른바 예방의학이라고 이야기하듯이 내몸을 살리는 꽃약차 만들기 또한 면역력과 혈관의 기능강화 고농축 영양식품 제공 등을 통해 몸의 질병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한방약차 같은 경우는 건강 장수는 물론 각종질병을 예방하고 치료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특히 각자 체질에 맞는 한방약차를 평소 꾸준히 마신다는 것은 건강과 장수 행복한 삶의 조건을 충족할 수 있는 인류인의 꿈이나 다름없습니다. 다시한번 강조 하는 단 한가지 주의사항은 자신의 체질에 맞는 약차를 만들어 마시는 것을 생활화하시길 바랍니다. 

요즘 언론매체에서는 산약초를 이용한 다양한 건강법과 자연식품을 소개합니다. ‘나는 자연인이다’와 같은 다큐프로그램이나 몸에 좋은 먹방 등이 지상파 방송을 장악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건강에 대한 사람들의 마음이 집중되며, 몸에 부담이 적고 효과가 높은 약초를 등산하면서 관심을 많이 갖고 채취도 많이 합니다. 하지만 약초에 대한 지식과 자기 체질에 대한 지식을 반드시 알아야 올바른 약재와 약초를 섭취하여 진정한 자연의 건강식품을 활용한 무독성으로 생체에너지를 활성화 시킬 수 있습니다.

내몸을 살리는 꽃, 약차이야기는 앞으로 채취과정을 통한 차의 효능, 약차의 법제방법 등을 소개합니다. 그래서 사상체질과 약재·약초의 성분을 이해하고 약차로 거듭나는 과정을 돕기 위해 체질에 맞는 약차의 활용법과 만드는 과정 을 친절하게 설명하고자 합니다.

[불교신문3612호/2020년9월9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