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장애인복지관 ‘액티브아트 오픈스튜디오’展
강남장애인복지관 ‘액티브아트 오픈스튜디오’展
  • 엄태규 기자
  • 승인 2020.07.07 13:40
  • 호수 359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워크숍 및 작가육성 클래스 통해 선발된 12인 참여

서울 강남장애인복지관(관장 김장훈)은 6월30일부터 7월5일까지 서울 아트스페이스 이색에서 2020 기획전시 ‘액티브아트 오픈스튜디오’전을 개최했다.

이번 전시는 코로나19로 지친 일상과 장애문화예술의 발전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된 전시로, 올해 강남장애인복지관에서 실시한 신진워크숍과 작가육성클래스를 통해 작가로 선발돼 활동하고 있는 멘티-멘토 12인이 참여했다.

전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예약제로 관람으로 진행됐으며, 전시에는 참여 작가 12인의 생생한 협업과정과 그 결과물이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김장훈 강남장애인복지관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되고 우울한 분위기가 만연한 요즘 작가들의 역동적인 활동 모습을 보며 잠시나마 힘을 내어 볼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