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제 종정예하 종산대종사 분향소 조문
진제 종정예하 종산대종사 분향소 조문
  • 박인탁 기자
  • 승인 2020.06.26 16:40
  • 호수 359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로의장 세민스님과 전 의장 밀운스님
종단 원로회의 전·현직 스님 조문 잇따라
조계종 진제 종정예하가 6월26일 종산대종사 분향소를 찾아 헌다했다.

623일 원적에 든 혜광당 종산대종사의 영결식이 하루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조계종 진제 종정예하 등 종단 원로스님들이 잇따라 분향소를 찾아 조문했다.

진제 종정예하는 626일 오후330분께 종산대종사 분향소가 마련된 화엄사 화엄원을 찾아 조문했다. 화엄원 부처님께 먼저 삼배를 올린 진제 종정예하는 종산대종사 영정에 헌향과 헌다를 했다.

이어 진제 종정예하는 종산대종사의 분향소를 계속 지키고 있는 명예원로의원 명선스님과 화엄사 주지 덕문스님, 종산대종사의 상좌 스님들을 위로했다. 또한 앞서 조문한 조계종 원로의장 세민스님과 전 원로의장 밀운스님, 통도사 전 방장 원명스님, 명예원로의원 혜승스님, 명예원로의원 도문스님 등과 인사를 나눴다.

해인총림 해인사 방장 원각스님과 주지 현응스님도 이날 오후4시께 분향소에서 조문을 마쳤다. 원로의원 보선스님과 일면스님도 이날 오후430분 분향소를 찾아 조문했으며 회장 본각스님 등 전국비구니회 집행부 스님들도 분향소를 찾았다.

또한 동화사 주지 능종스님과 구룡사 회주 정우스님, 법주사 부주지 각운스님, 불교중앙박물관장 탄문스님, 초심호계위원 법진스님, 광주불교연합회 회원 스님들도 이날 오후 조문했다.
 

화엄사=이성수 기자 soolee@ibulgyo.com
박인탁 기자 parkintak@ibulgyo.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