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터스월드, 라오스에 코로나19 구호품 지원
로터스월드, 라오스에 코로나19 구호품 지원
  • 박봉영 기자
  • 승인 2020.06.10 14:57
  • 호수 359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 마스크, 발열체크기 등 배송
캄보디아 미얀마 등지 확대 계획
사단법인 로터스월드 직원들이 라오스 어린이들에게 보낼 코로나19 구호물품을 포장하고 있다.
사단법인 로터스월드 직원들이 라오스 어린이들에게 보낼 코로나19 구호물품을 포장하고 있다.

불교계 국제개발협력단체로 활동하고 있는 사단법인 로터스월드(이사장 성관스님)가 코로나19 전염병 확산에 취약한 동남아지역 어린이들을 위한 구호물품을 지원했다.

로터스월드는 68일 라오스 시엥쿠앙 캄에 위치한 쫌통초등학교 등에 천 마스크 2000여장과 발열체크기 15개로 구성된 코로나 19 대응 물품을 발송했다. 지원물품은 시엥쿠앙 캄 지역내 15개 학교에 이달 중순 경 분배될 예정이다.

로터스월드는 일회용 마스크의 경우 세탁이 어려워 오염된 마스크를 오랜 기간 착용할 가능성이 있으며 이로 인해 바이러스 차단에 취약해 세탁과 재사용이 가능한 천 마스크를 지원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학생뿐만 아니라 교사 등 아동들과 상시적으로 대면하는 성인들을 위한 성인용 마스크도 지원물품에 포함됐다.

로터스월드는 라오스지부를 통해 천 마스크 세척 방법, 손씻기와 사회적 거리 두기, 발열체크 등 코로나19 대응수칙 교육도 아동들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체계적인 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하고 상황변화에 따라 방역물품 추가 지원 등도 검토할 계획이다.

로터스월드는 라오스 상황에 대해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등 방역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319일부터 2개월 간의 휴교 후 518일부터 수업을 재개했으나 방역물품의 부족으로 학교 내 코로나19 확산 우려 또한 높다.

이사장 성관스님은 코로나19 사태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라오스 주민들을 위해 작게나마 방역물품을 지원하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향후 라오스뿐만 아니라 로터스월드가 사업을 펼치고 있는 캄보디아, 미얀마 등지에도 코로나19 사태의 추이를 보며 마스크와 손 소독제, 발열체크기 등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