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나의 화두] 자비나눔 웃음꽃
[찰나의 화두] 자비나눔 웃음꽃
  • 신재호 기자
  • 승인 2020.05.27 15:44
  • 호수 358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교중앙박물관 홍보대사 소임에 언제나 열정적인 배우 이원종님. 불교박물관 ‘전통사경전’ 개막식 때, 박물관 측은 그 동안의 성원에 감사의 마음을 담아 템플스테이 체험권을 전했다. 주최 측에 양해를 구해 체험권을 몇 장 더 받아, 멀리서 마스크를 쓰고 찾아온 불자들과 나눈다. 따뜻한 마음이다.

[불교신문3585호/2020년5월27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