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봉축위원회 5월22일 연등축제 거행한다
김제시봉축위원회 5월22일 연등축제 거행한다
  • 권태정 전북지사장
  • 승인 2020.05.11 13:22
  • 호수 358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속 거리두기 준수…코로나19 국난극복 및 김제시민 안녕 기원
김제시봉축위원회는 연등축제를 5월 22일 봉행하기로 결의했다.
김제시봉축위원회는 회의를 통해 연등축제를 5월22일 봉행하기로 결의했다.

부처님오신날 김제시봉축위원회(봉축위원장 공해스님, 흥복사 주지)는 5월4일 김제불교회관에서 회의를 갖고, 연등축제를 봉행하기로 결정했다.

이날 회의에는 공해 봉축위원장과 김제시불교사암연합회 진성스님 등 스님들과 김제불교회관 최병돈 관장, 금불동우회 안귀옥 회장 등 신도단체 대표들이 참석했다.

이날은, 오는 5월22일 오후 5시에 예정대로 연등축제를 봉행하고, 장소는 김제시민체육공원 잔디광장으로 정했다. 학생과 군인들은 초대하지 않고 스님과 신도들을 중심으로 참여하기로 했다.

식전행사로 어르신들과 다문화가족들을 초청하여 공양을 무료로 제공하고, 주변에는 연등만들기, 염주만들기, 108배 등 부스를 설치하여 체험활동을 할 수 있게 했다. 식전공연도 바라춤, 난타, 풍물 공연 등으로 알차게 꾸민다. 

법회 중에는 다문화가족 장학금을 전달하는 등 지역화합을 위해서도 공을 들이기로 하고, 법회 후에는 제등행진도 진행하기로 했다. 생활속 거리두기를 준수하면서 코로나19 국난 극복과 김제시민 안녕을 기원하는 것을 행사취지로 삼아 시민들의 우려를 불식하고, 부처님 오신 뜻을 전하기로 했다.
 

김제시불교사암연합회와 신도단체 대표들이 연등축제에 대해 의견을 모으고 있다.
김제시불교사암연합회와 신도단체 대표들이 연등축제에 대해 의견을 모으고 있다.
김제시 불교사암연합회 스님들은 신도대표들의 제안을 흔쾌히 수용하며 코로나19 난국에 적극 대처하기로 했다.
김제시 불교사암연합회 스님들은 신도대표들의 제안을 흔쾌히 수용하며 코로나19 난국에 적극 대처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