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불교는 언제나 국민들에게 힘이 되고 있다”
文대통령 “불교는 언제나 국민들에게 힘이 되고 있다”
  • 박봉영 기자
  • 승인 2020.04.30 14:2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처님오신날 SNS메시지 게재
코로나19 대응 등 감사함 전해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불교계의 따뜻한 마음은 언제나 국민들에게 힘이 되고 있다며 불교계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430SNS중생이 아프니 나도 아프다는 유마거사의 어록을 따 이웃이 아프면 나도 아프다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이 글에서 나라가 어려울 때마다 불교는 국난극복을 위해 국민의 마음을 하나로 모아주셨고, 아픔을 나눠주셨다. 지금도 청정 사찰 실천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계속하며 감염병 극복에 앞장서 주고 계신다면서 불교계의 따뜻한 마음은 언제나 국민들에게 힘이 되고 있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전날 있었던 이천 물류창고 화재사고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이천 화재로 많은 분들이 희생되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모두 애쓰는 중에 불행한 일이 생겨 너무 안타깝고 더욱 막중한 책임을 느낀다부처님오신날 아침, 불자들과 스님들의 마음도 편치 않으실 것 같다. 부처님의 자비로운 마음으로 고인들의 명복을 빌어주시고, 유가족들을 위로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웃의 아픔을 나의 아픔으로 여기는 자비의 마음이 우리의 힘이고 희망이다면서 부처님오신날, 서로를 의지하고 격려하는 마음이 더욱 깊어지고, 부처님의 대자대비로 아픔이 치유되길 기원한다고 희망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4월30일 부처님오신날에 트위터에 올린 글.
문재인 대통령이 4월30일 부처님오신날에 트위터에 올린 글.
문재인 대통령의 부처님오신날 메시지 전문.
문재인 대통령의 부처님오신날 메시지 전문.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깨불자 2020-05-01 10:22:01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