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나눔, 4월 환자 허백준 군에 200만원 지원
생명나눔, 4월 환자 허백준 군에 200만원 지원
  • 엄태규 기자
  • 승인 2020.04.09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도패쇄증 투병…간 이식 수술 절실
남양주 묘적사 주지 환풍스님이 4월9일 생명나눔 4월 치료비 지원 환자로 선정된 허백준 군 어머니에게 치료비 200만원을 전달하는 모습.
남양주 묘적사 주지 환풍스님이 4월9일 생명나눔 4월 치료비 지원 환자로 선정된 허백준 군 어머니에게 치료비 200만원을 전달하는 모습.

생명나눔실천본부(이사장 일면스님)는 4월9일 법인 사무실에서 4월 치료비 지원 환자로 선정된 허백준(4세) 군에게 20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치료비 전달식에는 남양주 묘적사 주지 환풍스님이 참석해 허 군의 어머니에게 치료비를 전달하며 쾌유를 기원했다. 치료비는 생명나눔 소식지 <행복한 빈손>과 BBS불교방송 ‘거룩한 만남’ 프로그램을 통해 마련했다.

허백준 군은 쓸개관이 비정상적으로 좁아져 노폐물 배출이 되지 않아 간을 손상시키는 담도폐쇄증으로 투병 중이다. 간 이식 수술을 받아야 병의 진행을 늦출 수 있는 상황이지만 건설현장에서 일용직 노동자로 일하고 있는 허 군 아버지의 수입이 전부인 경제적 여건으로 수술은 엄두도 내지 못하고 치료마저 중단해야 될 위기에 놓여 있다.

묘적사 주지 환풍스님은 “아이가 치료를 잘 받아 하루빨리 건강하게 무럭무럭 잘 자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