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사회복지재단, 라오스 국립아동병원에 마스크 지원
조계종사회복지재단, 라오스 국립아동병원에 마스크 지원
  • 엄태규 기자
  • 승인 2020.04.08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예방 위해 라오스지부 통해 5000매 전달
조계종 사회복지재단 라오스지부장 현담스님이 라오스 국립아동병원에 마스크를 전달하는 모습.
조계종 사회복지재단 라오스지부장 현담스님이 3월27일 라오스 국립아동병원에 마스크 5000매를 전달했다.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사회복지재단이 라오스 어린이들과 의료진의 감염 예방을 위해 온정을 보탰다.

조계종 사회복지재단은 3월27일 재단 라오스지부를 통해 라오스 국립아동병원에 마스크 5000매를 지원했다. 이번 복지재단의 마스크 지원은 경화상사가 후원하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지원하는 라오스 난치병 아동 의료‧보건사업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동남아시아의 극빈국인 라오스 역시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을 공식 발표했으며, 식료품 구입과 병원진료 등을 제외하고는 대외 활동을 최소화 하는 조치가 이뤄지고 있다. 특히 경제적, 사회적 불안이 증가하며 저소득 가정에서는 마스크를 구할 수 없고, 의료진들 역시 하루 마스크 1장으로 버티고 있는 상황이다.

라오스 국립아동병원은 백혈병과 림프종, 뇌종양 등 희귀 난치성 질환을 앓고 있는 어린이들의 치료를 맡고 있는 병원으로, 사회복지재단과 꾸준히 협력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사회복지재단이 지원한 마스크는 라오스 국립아동병원 의료진 130여명과 치료를 위해 투병 중인 환자, 보호자 등 아동병원 이용자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사회복지재단 라오스지부장 현담스님은 “면역력에 취약한 아동 환자들, 특히 난치병 어린이들이 많은 국립아동병원의 안전한 치료 환경을 조성하고자 의료진과 환자, 보호자들을 위한 마스크를 지원하게 됐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