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위해 빛고을 불자들 성금 잇달아
코로나19 극복 위해 빛고을 불자들 성금 잇달아
  • 이준엽 광주·전남지사장
  • 승인 2020.04.03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불교연합회·남구청불자회, 남구청에 성금 500만원 기탁
광주불교연합회와 광주남구청불자회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500만원을 남구청에 기탁했다.(사진 왼쪽부터 상진스님(광덕사 주지) 박귀환 남구청불자회장 동현스님(광주불교연합회장) 김병내 남구청장 도계스님(소원정사 주지) 도성스님(복암사주지) 해청스님(원효사주지)
광주불교연합회와 광주남구청불자회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500만원을 남구청에 기탁했다. 사진 왼쪽부터 상진스님, 박귀환 남구청불자회장, 동현스님, 김병내 남구청장, 도계스님, 도성스님, 해청스님.

광주지역 불자들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원이 계속되고 있다.

광주불교연합회(회장 동현스님)는 광주시에 코로나19 성금 전달에 이어 3월 31일 광주 남구청불자회(회장 박귀환)와 공동으로 모금한 성금 500만원을 남구청에 기탁했다.

남구청장실에서 열린 이날 성금 전달식에서 동현스님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힘쓰는 공무원과 방역관계자들의 노고에 감사한다”며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도록 지역 불교계가 한마음으로 기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남구청불자회원들과 함께 참석한 박귀환 회장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모금에 남구청불자회원들이 십시일반 동참했다”며 “관내 전염병 방역과 취약계층에 힘이 되기를 기원한다”고 발원했다.

지역불교계 성금을 전달받은 김병내 남구청장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위한 불교계의 동참과 격려가 큰 힘이 되고 있다”며 “전염병 방역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코로나19 대응 성금 전달식에는 광주불교연합회 수석부회장 도계(소원정사 주지)을 비롯해 도성스님(복암사 주지), 상진스님(광덕사 주지), 해청(원효사 주지) 스님과 광주 남구청불자회원 10여명이 동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