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안심하고 공부해요”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안심하고 공부해요”
  • 어현경 기자
  • 승인 2020.03.16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국대 경주캠퍼스 3월16일 개강…비대면 온라인 강의 시작
온라인강의 영상을 제작하는 동국대 경주캠퍼스 경영학부 이영찬 교수의 모습. 사진=동국대 경주캠퍼스
온라인 강의 영상을 제작하는 동국대 경주캠퍼스 경영학부 이영찬 교수의 모습. 사진=동국대 경주캠퍼스

코로나19로 2주간 개강을 연기했던 동국대 경주캠퍼스(총장 이영경)가 개강일인 3월16일 비대면 온라인 강의를 처음 시작했다.

코로나19가 심각 단계로 격상되면서, 동국대 경주캠퍼스는 개강 후 2주까지 모든 수업을 비대면 온라인 강의로 시행하기로 결정했다. 이와 함께 교수, 학생 설명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매뉴얼을 제작했다. 온라인강의 전용 안내 홈페이지를 통해 매뉴얼과 FAQ, QnA 게시판을 운영하고, 밤9시까지 헬프 데스크를 가동해 상담 전화를 열어 학생들이 수업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또한 온라인강의 우수 사례를 교수들에게 공유했다. 교수들은 학생들의 수업권 보장을 위해 철저히 준비했다.

오전9시 첫 수업을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진행한 주수언 가정교육과 교수는 “수업마다 학생들과 지난 주 3일간 단체 채팅방을 통해 온라인 수업을 준비했다”며 “특히 우리 학교는 이클래스에서 온라인강의를 연결해서 실제 수업과 똑같이 출결이 이뤄지고, 아이피 주소나 학습시간 확인이 가능해서 수업 운영이 실제 현장 강의와 같이 공정하게 질적으로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동영상 강의를 직접 제작해서 수업을 진행하기도 한다. 이영찬 경영학부 교수는 1인 강의저작도구를 직접 사용해서 강의 영상을 만들어 동국대 경주캠퍼스 이클래스에 올린다. 이영찬 교수는 “실시간 강의와 달리 완성도 높은 동영상 강의 콘텐츠를 제작해서 제공하면 학생들이 반복 학습을 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특히 유학생들이 많은 강의에서 학습 효과를 높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개강 첫날 실시간온라인강의를 하는 동국대 경주캠퍼스 가정교육과 주수언 교수의 모습. 사진=동국대 경주캠퍼스
개강 첫날 실시간 온라인강의를 하는 동국대 경주캠퍼스 가정교육과 주수언 교수의 모습. 사진=동국대 경주캠퍼스

온라인 강의에 대한 학생들 반응도 긍정적이다. 16일 아침 강원도에 거주하는 집에서 실시간 온라인강의로 수업을 들은 김원희(가정교육과 3학년) 학생은 “이클래스에서 강의를 보면서 실시간 채팅으로 교수님께 질문도 하고, 답변도 바로바로 받으면서 실제 수업하는 것 같았다. 부모님이 걱정이 많으셨는데 2주간 온라인강의를 하게 되어 안심하셨고, 저도 더 집중해서 수업에 열심히 참여할 계획”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영경 동국대 경주캠퍼스 총장은 “우리 대학은 지난 겨울방학동안 교육 혁신을 위해 실시간 온라인 강의 시스템인 웹엑스(Webex)를 도입하고, 대학 자체의 수업관리시스템인 이클래스와 연동시키는 준비를 해 왔다. 온라인 수업이지만 수업의 질을 보장하고 학생들의 학습역량을 최대한 발휘시키도록 대학 교육 운영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