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비구니회, 동국대일산병원에 ‘약(藥)김치’ 전달
전국비구니회, 동국대일산병원에 ‘약(藥)김치’ 전달
  • 엄태규 기자
  • 승인 2020.03.10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의료진과 환자 격려
전국비구니회가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동국대일산병원 의료진과 환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약(藥) 김치를 3월9일 전달했다.
전국비구니회가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동국대일산병원 의료진과 환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약(藥) 김치를 3월9일 전달했다.

전국비구니회가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의료진과 환자들을 위해 정성을 보탰다.

조계종 전국비구니회(회장 본각스님)는 3월9일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돼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앞장서고 있는 동국대학교 일산병원에 약(藥) 김치를 전달했다. 

전국비구니회가 전달한 김치는 총각무김치 100인분, 깍두기 100인분, 물김치 66인분으로 사찰음식연구소장 선재스님이 환자들의 면역력 강화를 위해 오신채 대신 조와 보릿가루, 오곡과 인파 잎, 약재를 첨가하고 매실과 약초를 넣어 담근 김치다.

전국비구니회장 본각스님은 “한국사람에게는 김치가 음식의 기본이니 나라가 이런 재난을 당해서 어려울 때 뭔가 위로를 해드리고 싶은 마음”이라며 “마음과 정성으로 만든 김치가 고생하는 의료진들에게 잘 전달돼서 힘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해원 동국대일산병원장은 “병원 모든 직원들이 현장 대응에 지쳐 여력이 없는데 의료진과 환자들을 위해 마음을 전해준 스님들께 정말 감사하다”며 “전달해주신 약 김치로 힘을 얻어 한마음으로 위기를 함께 잘 극복하고, 병원 내 감염 위험으로부터 환자, 직원들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