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단협 소속종단 1만5천개 사찰도 법회 행사 ‘중단’
종단협 소속종단 1만5천개 사찰도 법회 행사 ‘중단’
  • 박인탁 기자
  • 승인 2020.02.28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극복 및 건강한 일상 위한 기도 정진

조계종에 이어 한국불교 30개 주요 종단 소속 15000여 곳의 사찰에서도 당분간 법회와 행사가 중단됐다.

한국불교종단협의회(회장 원행스님, 조계종 총무원장)한국불교종단협의회 소속 회원종단 30곳에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당분간 법회와 행사를 중단하기로 했다228일 발표했다.

종단협은 회원 종단의 소속사찰 15500여 곳에서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국민들의 우려를 종식하기 위해 원활한 예방과 방역활동에 적극 협조하고 있으며, 조속한 코로나19 퇴치로 하루속히 건강한 일상이 되길 기도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종단협은 227일 열기로 했던 정기총회 및 이사회를 325일로 연기한데 이어 상반기 주요행사를 연기 또는 취소한 바 있다.

한편 종단협은 한국 내 코로나19 확산에 깊은 우려와 함께 신속한 퇴치를 기원하는 중국불교협회의 서신을 수령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