떠나가는 겨울…오봉산 ‘눈손님’
떠나가는 겨울…오봉산 ‘눈손님’
  • 도일스님
  • 승인 2020.02.20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 오봉산 석굴암의 겨울 눈 풍경. ⓒ도일스님

떠나는 겨울을 아쉬워하며 내린 눈이 산사를 포근하게 감쌌다. 입춘이 지나고 10여 일이 2월17일 북한산국립공원에 자리한 양주 오봉산 석굴암에도 ‘눈손님’이 강추위와 함께 찾아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