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복지재단 창립 25주년…화두는 불교복지 질적 역량 강화
조계종복지재단 창립 25주년…화두는 불교복지 질적 역량 강화
  • 엄태규 기자
  • 승인 2020.02.03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가 양성과정 개설 및 중장기 발전위원회 구성키로
2월3일 조계종 사회복지재단 신년 기자 간담회에서 상임이사 보인스님이 사업계획을 발표하는 모습.
2월3일 조계종 사회복지재단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상임이사 보인스님이 사업계획을 발표했다.

2020년 사회복지재단의 화두는 불교사회복지의 질적 역량 강화다. 재단 창립 25주년을 맞은 올해 그동안 이룬 양적 성장을 바탕으로 불교복지 질적 성장을 위해 집중한다는 취지다.

조계종 사회복지재단은 2월3일 조계종 전법회관 3층 회의실에서 신년 기자 간담회를 열고 △불교복지 인재 양성 체계 구축 △불교복지 발전 성장동력 개발 △대 사회적 역할 강화 △국제구호‧개발 활동 지원 등을 골자로 한 주요 사업계획을 발표했다.

2020년 사회복지재단 사업 계획은 불교복지를 이끌어 나갈 현장 복지 실천가들의 역량을 키우는 인재불사와 불교복지를 미래를 책임질 중장기 발전 전략 마련 등으로 요약된다. 이를 위해 사회복지재단은 2020년 불교사회복지 전문가 양성과정을 개성해 다양한 교육을 실시한다.

전문가 양성과정은 노인복지, 장애인복지, 지역사회복지시설, 보육시설 등 시설 특성에 맞는 특별교육과 복지시설 최고관리자, 중간관리자, 현장종사자 등 직급별 의무교육 등 연간 20여 차례 강의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사회복지재단 산하 시설뿐만 아니라 불교사회복지법인 및 시설 종사자들도 교육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해 불교복지의 동반 성장을 모색할 방침이다.

사회복지재단의 지속적인 발전 동력을 만들기 위한 네트워크 구성에도 집중할 예정이다. 주요 사회복지 분야 시설장과 실무 책임자들이 참여하는 현장 밀착형 워킹 그루럽을 구성해 산하 시설의 역량을 결집하고 성장 동력을 만들어 갈 예정이며, 스님과 불자 기업인, 정부 및 지자체 관계자 등 각 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중장기 발전위원회를 구성해 불교복지 대외 역량 강화를 위한 네트워크 활성화에도 힘을 쏟기로 했다.

이밖에도 불교사회복지 인재 관리를 위한 시스템 도입, 보시 대중화를 위한 후원프로젝트 ‘일파만파’ 후원 캠페인 실시, 사회적 역할 확대를 위한 참여형 콘텐츠 개발, 미얀마 등 아시아 재난 취약 국가의 재난 대응 역량 강화, 라오스 아동들을 안전한 보건의료 환경 조성 등의 사업도 펼칠 예정이다.

사회복지재단 상임이사 보인스님은 “올해는 사회복지재단 설립 25주년을 맞이하는 뜻 깊은 해다. 불교사회복지 발전과 함께 성장해 온 재단의 오늘은 사회적 약자를 보듬고 아픔을 나누며 정진해 온 우리 모두의 노력이 있기에 가능했다”며 “재단은 불교사회복지 실천가들이 자부심을 갖고 나아갈 수 있도록 내실있는 불교사회복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도약을 준비해 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