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외 불교학자 지원 단체 ‘21세기불교포럼’ 출범
국내외 불교학자 지원 단체 ‘21세기불교포럼’ 출범
  • 이성수 기자
  • 승인 2020.01.20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22일 경주서 창립총회…우수 영어논문 선정해 연구비 수여도

불교 대중화와 불교학술단체 지원을 위한 단체가 출범한다.

사단법인 21세기불교포럼(이사장 강성용)은 2월22일 오후 1시30분 경주시 경북신문 씨에로빌딩 4층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21세기불교포럼은 불교학연구회(회장 임승택)과 더불어 ‘KABS 무진국제학술상’을 주요 사업으로 시행한다. KABS 무진국제학술상은 박사학위 취득 5년 미만의 국내외 불교학자들 가운데 매년 3편의 우수 영어 논문을 선정해 상장과 연구비를 수여한다.

국제적인 역량을 갖춘 불교학자와 불교 활동가를 발굴 육성하는 일에도 힘쓸 쏟을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정기적인 포럼 및 대중강연을 개최해 한국의 지역사회와 인문학 발전에 이바지할 방침이다.

21세기불교포럼은 황경환 초기불전연구원 선임연구원이 출연한 고정 자산 3000만원과 년(年) 운영자금 5000만원을 주요 재원으로 삼아 운영된다. 취지에 공감하는 회원들의 참여도 기다리고 있다.

21세기불교포럼은 “인류의 보편적 가치 구현이라는 문제의식으로 현실을 고민하고 미래에 대한 비전을 제시하는 활동을 수행해 나갈 것”이라면서 “한국 불교의 위상을 세계적으로 드높이는 노력도 함께 할 것”이라고 밝혔다.

21세기불교포럼 발기인은 다음과 같다. 강성용 서울대 인문학연구원 부교수, 김세곤 동국대 경주캠퍼스 대외협력처장, 박상호 ㈜경주ICS 이사, 임승택 경북대 철학과 교수, 차상엽 금강대 불교문화연구소 교수, 황경환 초기불전연구원 선임연구원, 함형석 전남대 철학과 조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