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축총림 통도사, 보름 맞아 사분율 구족계 포살법회
영축총림 통도사, 보름 맞아 사분율 구족계 포살법회
  • 유진상 부산울산지사장
  • 승인 2020.01.10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율원장 덕문스님 법사로 비구 포살
교수사 도암스님 법사로 비구니 포살
강주 인해스님 법사로 사미 포살
염불원장 영산스님 법사로 사미니 포살 각각 거행
영축총림 통도사(주지 현문스님)는 1월9일 보름을 맞아 설법전에서 율원장 덕문스님을 법사로 동안거 구족계 포살법회를 봉행했다.
영축총림 통도사는 1월9일 보름을 맞아 설법전에서 율원장 덕문스님을 법사로 동안거 구족계 포살법회를 봉행했다.

불지종가 국지대찰 영축총림 통도사가 자장율사의 창건 정신을 이어 구족계 포살법회를 봉행했다.

통도사(주지 현문스님)는 1월9일 보름을 맞아 설법전에서 율원장 덕문스님을 법사로 동안거 구족계 포살법회를 봉행했다.

통도사를 창건한 대국통 자장율사는 화엄경, 아미타경, 범망경, 사분율을 강의하고 이에 대한 저술을 남겼다. 자장율사는 ‘사분율 갈마사기’를 저술하고 대국통이 되어 통도사에 계단을 쌓고, 계단을 통해 보름마다 포살을 하며 청정승가를 유지했다.

통도사는 창건주 자장율사의 정신을 이어 계정혜를 닦으며 보살계 수계법회와 포살법회를 이어왔다. 방장 성파스님과 주지 현문스님은 사분율 갈마사기 등 율소를 지어 사분율을 근간으로 한 계율정신을 선양했던 자장율사의 정신을 이어 사분율에 의한 비구계본을 포살본으로 결정하여 구족계 포살법회를 봉행했다. 구족계 포살법회는 교구본사 중 해인사, 송광사에 이어 3번째로 통도사가 봉행하게 됐다.

비구 포살법회는 통도사 율원장 덕문스님을 법사로 설법전에서 진행됐다. 비구니 포살은 교수사 도암스님을 법사로 문수법당, 사미 포살은 강주 인해스님을 법사로 원통방, 사미니 포살은 염불원장 영산스님을 법사로 보현법당에서 각각 봉행됐다.

통도사 율원장 덕문스님은 “구족계 포살이 중요한 이유가 비구, 비구니가 되는 것은 사분율장에서 권하는 대로 수계를 하고 그 신분이 훼손되지 않고 잘 유지하려면 포살을 통해 청정성을 유지를 해야 하기 때문이다”며 “통도사가 구족계 포살을 시작하는 것은 부처님 법대로 살자는 의미와 그 중요성을 일깨워주는 계기가 되지 않을까 생각이 든다”고 했다. 이어 스님은 “통도사는 그믐날은 법망경 보살계 포살을 하고 보름날은 사분율 구족계 포살을 해서 한국불교의 승풍을 드높이는 계율정신을 이어갈 것이다”고 했다.
 

율원장 덕문스님.
통도사 율원장 덕문스님.
교수사 도암스님을 법사로 문수법당에서 열린 비구니 포살.
강주 인해스님을 법사로 원통방에서 열린 사미 포살.
사미니 포살은 염불원장 영산스님을 법사로 보현법당에서 열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