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도사, 제18호 ‘부처님글사랑’ 사찰도서관 현판식
통도사, 제18호 ‘부처님글사랑’ 사찰도서관 현판식
  • 유진상 부산울산지사장
  • 승인 2019.12.09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축총림 통도사는 12월7일 경내 도서관에서 ‘부처님 글사랑, 사찰도서관 불서 기증식’을 봉행했다.
영축총림 통도사는 12월7일 경내 도서관에서 ‘부처님 글사랑, 사찰도서관 불서 기증식’을 봉행했다.

총무원 문화부가 주최하는 ‘부처님글사랑’ 제18호 사찰도서관으로 통도사가 선정되어 현판기증식이 열렸다.

영축총림 통도사(주지 현문스님)는 12월7일 경내 도서관에서 ‘부처님 글사랑, 사찰도서관 불서 기증식 및 현판식’을 봉행했다. 기증식 및 현판식에서 총무원 문화부장 오심스님이 불서와 현판 및 기증서를 통도사 총무국장 종현스님에게 전달했다.

문화부장 오심스님은 “부처님 팔만사천의 글을 누구나 와서 접할 수 있게 한 통도사의 사찰도서관 개관은 불교 문화와 포교를 동시에 아우르는 의미를 보여주는 것”이다며 “통도사 부처님글사랑 제18호 사찰도서관 개관을 계기로 다른 사찰에서도 많은 이들이 누구나 부담 없이 오고가며 접할 수 있는 도서관이 세워지고 확대되길 기원한다”고 했다.

총무원 문화부에서는 2009년부터 부처님글(불서) 읽기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부처님글 사랑, 사찰도서관 불서 기증식은 불교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고 불서 읽기를 통해 불서에 대한 관심과 불자로서의 지혜를 증장시키고자 총무원 문화부가 주최하고 불교출판문화협회가 후원하는 불서 사랑 캠페인 사찰도서관 사업이다.
 

불서 증서 전달식을 하고 있는 총무원 문화부장 오심스님과 통도사 총무국장 종현스님.
불서 증서 전달식을 하고 있는 총무원 문화부장 오심스님과 통도사 총무국장 종현스님.
인사말을 하고 있는 총무원 문화부장 오심스님.
인사말을 하고 있는 총무원 문화부장 오심스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