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사상의 심리치료적 응용’ 세미나
‘불교사상의 심리치료적 응용’ 세미나
  • 이성수 기자
  • 승인 2019.10.11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25일, 동방문화대학원대

‘불교사상의 심리치료적 응용’이란 주제의 학술세미나가 열린다.

동방문화대학원대학교 불교문예연구소(소장 차차석)은 10월25일 오후 1시 이같은 주제로 제14차 추계 학술세미나를 개최한다. 장소는 동방문화대학원대학교 호운미술관.

1부와 2부로 나눠 열리는 이번 학술세미나의 소주제와 발제 및 논평자는 다음과 같다. △선치료 상담의 불교적 의의(김재성 능인대학원대, 안환기 서울대 철학사상연구소) △탐진치의 관점에서 보는 불교의 성격심리학(윤희조 서울불교대학원대, 박헌정 서울불교대학원대) △애착이론으로 본 불교의 위라가(viraga,離欲)(문진건 동방문화대학원대, 이경희 충북대) △심리치료에서 명상의 적용(조현주 영남대, 손강숙 중앙승가대) △밀교의 치유명상과 네 가지 가행에 대한 고찰(혜능스님 동국대, 심준보 금강대).

지난 2013년 3월 1일 개원한 불교문예연구소는 불교 사상, 역사, 문학, 의례, 예술 등에 대한 연구와 사회적 구현을 위한 목적으로 운영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