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이주민 300여 명 독감걱정 뚝~
국내이주민 300여 명 독감걱정 뚝~
  • 홍다영 기자
  • 승인 2019.10.10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단법인 날마다좋은날 독감예방 캠페인

올해도 사단법인 날마다좋은날(이사장 이기흥)은 다문화가정 및 국내에 거주하는 이주민들을 위해 독감예방 캠페인을 펼쳤다.

독감 접종 최적기인 10월2일부터 5일까지 총 3일간 서울 서대문구 적십자병원에서 실시됐다. 평일 오후에는 다문화 가정 어린이들이 방과 후 부모들과 함께 방문했고, 주말에는 이주근로자 및 해외 스님들로 접수처가 붐볐다.

법인 산하 반갑다연우야 봉사단(단장 황채운)은 병원 1층 로비에서 접수처를 별도로 마련해 낯선 병원 환경에서 이주민들이 당황하지 않도록 문진표 작성 및 접수, 동선을 안내했다. 그 결과 베트남, 미얀마, 네팔, 몽골 등 다양한 국적의 이주민 총 305명이 독감 백신을 접종했다.

한편 반갑다연우야 봉사단은 지난 2013년부터 급격한 일교차로 독감이 유행하는 시기에 맞춰 의료사각지대에 있는 다문화가정 및 해외 이주민들에게 건강과 따뜻한 마음을 선물하고자 독감백신 나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