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사부대중 의지 확인한 교구법회
[사설] 사부대중 의지 확인한 교구법회
  • 불교신문
  • 승인 2019.10.11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만원력 결집불사 동참 대중이 점차 늘어나는 가운데 전국 교구를 순회하는 법회가 시작됐다. 

막을 연 곳은 제19교구 화엄사였다. 지난 5일 제19교구본사 화엄사 경내 화엄원에는 800여 명의 화엄사 사부대중이 모여 백만원력 결집불사 동참을 발원했다. 이날 불사에 동참하려는 불자들로 법회가 열린 화엄원은 발 디딜 틈 없이 가득 찼다. 신도들은 동전이 가득 찬 저금통을 불전에 올리고 즉석에서 3000원의 기금이 적립되는 ARS를 눌렀다.

총무원장 스님은 “한국불교를 위해 오늘 많은 화엄사 신도들이 모아준 정성을 보며 가슴이 뿌듯하고 뭉클하며 큰 힘을 얻었다”며 기쁜 마음을 감추지 않았다. 화엄사 주지 덕문스님도 “‘불자 한사람 한사람 원력과 마음이 합쳐지면, 한국불교를 변화시킬 수 있다’는 총무원장 스님 말씀에 공감해 불사에 적극 동참했다”며 “한국불교 변화하는데 모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화엄사 교구에서도 최선을 다해 정진 발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화엄사는 이 날 법회가 끝이 아니라 시작이라며 추진위원회를 결성했다. 화엄사 및 19교구 본·말사 사찰 신도임원, 포교사, 자원봉사자들로 구성된 추진위원들은 앞으로 포교 신행 현장에서 백만원력 결집불사를 홍보하고 동참자를 모집하는데 앞장선다. 화엄사 교구처럼 교구장 스님을 중심으로 본말사 스님들과 신도들, 포교사 및 단체장들이 일심으로 나서면 한국불교 미래를 준비하는 야심찬 기획인 백만원력 결집불사도 어렵지 않게 실현될 것이다.

화엄사에서 보았던 뜨거운 의지는 이튿날 제9교구 동화사에서도 재현됐다. 6일 동화사에서 열린 백만원력 결집불사도 1000여 명의 사부대중이 모인 가운데 5000여만원의 약정서를 전달하고 ARS에 동참하고 추진위원회를 구성하는 등 교구 전체가 적극 나선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동화사는 특히 자발적으로 동참한 신도들 사연이 눈길을 끌었다. 아들 딸 손자 방마다 저금통을 두어 동참을 이끌어낸 신도의 사연은 백만원력 결집불사를 대하는 사부대중의 뜨거운 의지를 잘 보여주었다. 

두 번의 현장 순회 법회에서 확인한 사실은 신도들의 뜨거운 반응이다. 현장에서 만난 신도들은 하루 100원의 보시가 스님들의 노후를 보장하고 부처님 성도지에 한국절을 짓고 오랫동안 누워있는 불상을 일으키는 힘이 된다는 사실에 감격했다. 종단은 신도들의 열망 자부심 동참의지가 헛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고 쉼 없이 정진해야 한다.

혹시 이 불사 취지를 의심하거나 성공 여부에 회의를 가진 사람이 있다면 화엄사 동화사에 모였던 대중들의 뜨거운 눈빛을 들여다보기를 바란다. 작은 물방울이 모여 강을 이루고 한 방울의 물이 바위 구멍을 뚫는 것처럼 한 사람의 100원이 모이면 한국불교가 바뀌고 세상이 바뀐다. 백만원력 결집불사 당간지주를 세우는 순간 변화는 시작됐다. 

화엄사 동화사에 이어 11일 제4교구본사 월정사, 17일 제7교구 덕숭총림 수덕사, 19일 제10교구본사 은해사가 백만원력 결집 의지를 보인다. 그 결의는 교구별 법회가 거듭 될수록 강화 확대될 것이다. 

[불교신문3525호/2019년10월12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03144 서울특별시 종로구 우정국로 67(견지동), 전법회관 5층 불교신문사
  • 편집국 : 02-733-1604
  • 구독문의 : 02-730-4488
  • 광고문의 : 02-730-4490
  • 사업자등록번호 : 102-82-02197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6446
  • 창간일 : 1960-01-01
  • 등록일 : 1980-12-11
  • 제호 : 불교신문
  • 발행인 : 원행스님
  • 편집인 : 정호스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여태동
  • Copyright © by 불교신문.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