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로터스관 건립 후원 이어져
동국대 로터스관 건립 후원 이어져
  • 어현경 기자
  • 승인 2019.10.04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량사 주지 월주스님, 동국대 1억원 기부
불교대학원 55기 총학생회 600만원 전달
성남 무량사 주지 지월스님이 10월1일 윤성이 동국대 총장에게 로터스관 건립 후원기금 1억원을 약정했다.
성남 무량사 주지 지월스님이 10월1일 윤성이 동국대 총장에게 로터스관 건립 후원기금 1억원을 약정했다.

동국대 랜드마크가 될 로터스관 건립을 염원하는 사부대중 후원이 이어지고 있다. 성남 무량사 주지 월주스님이 10월1일 1억원을 보시한데 이어 불교대학원 동문들도 십시일반 모금한 600만원을 윤성이 동국대 총장에게 전달했다.

올해 동국대 불교대학원 불교사회복지학과에 입학한 월주스님은 로터스관 건립기금을 후원해왔다. 지난 6월 1000만원을 전달한데 이어 지난 9월에도 1000만원을 쾌척했다. “지속적으로 동국대를 후원하고 싶다”는 뜻을 밝힌 스님은 1억원 기부를 약정했다.

월주스님은 2019년 동국대 불교대학원 불교사회복지학과에 입학한 이후 학교에 대한 꾸준한 애정과 관심을 보여 왔으며, 지난 6월 로터스관 건립기금으로 이미 1000만원을 기부한 바 있다.

그리고 지난 9월 다시 동국대를 찾아 1000만원을 기부하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학교를 후원하고 싶다”라고 의사를 밝힌 뒤, 지난 1일 1억 원 기부 약정식을 갖게 됐다. 스님은 이 자리에서 불교종립대학인 동국대 발전을 위해 계속 기여하고 싶다는 뜻을 전했다.
 

동국대 불교대학원 55기 총학생회도 600만원을 후원했다.
동국대 불교대학원 55기 총학생회도 600만원을 후원했다.

이와 함께 동국대 불교대학원 55기 총학생회도 600만원을 전달했다. 김도희 55기 총학생회장은 “재학생뿐만 아니라 졸업생들까지 로터스관 건립을 위해 마음을 모았다”며 기부 배경을 밝혔다.

윤성이 총장은 “학교 발전을 위해 귀한 마음을 내어준 월주스님과 불교대학원 총학생회에 감사드린다”며 “학생들에게 훌륭한 교육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서는 학교 재정이 탄탄해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기에 기부자 한 분 한 분의 정성을 잊지 않고 ‘에너자이즈 동국’ 플랜을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