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방 불교나라 불자들 안거기간에 헌혈운동
남방 불교나라 불자들 안거기간에 헌혈운동
  • 이준엽 광주·전남지사장
  • 승인 2019.10.03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외국인불자회, 10월20일 무각사서 카티나법회 봉행

광주전남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스리랑카, 미얀마, 캄보디아 등 남방 불교국가 불자들의 모임인 광주외국인 불자회(회장 법광스님)가 자비실천행 일환으로 헌혈운동을 펼쳤다.

광주외국인불자회원 30여명은 929일 광주 광천터미널 헌혈의 집에서 '자비의 헌혈운동'을 펼쳤다.

이날 헌혈운동을 주관한 법광스님은 현재 스리랑카를 비롯한 남방의 불교국가는 안거기간이다안거기간에 재가불자들이 헌혈, 보시 등 다양한 자비실천행을 펼친다고 소개했다. 스님은 한국에 거주하는 남방의 불교국가 불자들도 안거기간에 헌혈운동을 전개한다앞으로 안거때마다 헌혈행사를 갖겠다고 밝혔다.

한편 광주외국인불자회는 안거를 마치고 1020일 광주 무각사에서 남방불교 최대축제의 하나인 카티나 법회를 봉행한다.
 

광주 외국인불자회가 남방불교 안거기간을 맞아 헌혈운동을 펼쳤다. (사진 중앙 외국인불자회장 법광스님)
광주 외국인불자회가 9월29일 남방불교 안거기간을 맞아 헌혈운동을 펼쳤다(사진 가운데가 외국인불자회장 법광스님).
자비의 헌혈운동에 동참한 남방불교국가 불자들
자비의 헌혈운동에 동참한 남방불교국가 불자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