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기 어려웠던 공모사업 제안서… “쉽게 배워요”
쓰기 어려웠던 공모사업 제안서… “쉽게 배워요”
  • 이성진 기자
  • 승인 2019.09.18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불교국제개발협력협의회, 실무자 역량강화 위한 특강 개최
불교계 국제개발단체들의 연대 기구인 한국불교국제개발협력협의회가 회원단체 실무자들을 위해 특강을 개최했다.
불교계 국제개발단체들의 연대 기구인 한국불교국제개발협력협의회가 회원단체 실무자들을 위해 특강을 개최했다.

공모사업을 제안서를 쓰기 전, 먼저 해야 할 일은 그 단체가 어떤 것을 원하는지를 확인해야 합니다. 내가 해당 공모사업 심사위원이라는 생각으로 작성한다면 보다 선정될 확률이 높은 제안서가 될 것입니다.”

불교계 국제개발단체들의 연대 기구인 한국불교국제개발협력협의회가 918일 서울 템플스테이통합정보센터 3층 문수실에서 회원단체 실무자들을 위해 의미 있는 시간을 열었다.

바로 단체의 모금 및 후원 담당자에게 도움이 되는 프로포절 작성법과 비영리 단체 모금관련 특강을 개최 한 것. 단체 역량강화와 직원 및 활동가들의 실무 능력 향상을 위한 활동에 본격적으로 나선 것이다.

이날 특강엔 김재춘 가치혼합 경영연구소 소장이 강연자로 나섰다. 수년간 비영리 단체 모금분야에서 활동한 전문가답게 간결하고 이해하기 쉬운 설명으로 강연을 이끌었다. 김 소장은 풍부한 감성을 이끄는 구체적인 표현력과 보편적인 내용보단 차별화된 기획을 계획서 작성의 핵심으로 뽑았다.

김 소장은 남들이 안하는 대상을 남들이 안하는 방식과 수준으로 접근하게 중요하다문제라고 생각하지 않았지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아이템을 선정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또한 김 소장은 실제 지원공모사업 계획서를 작성하는 과정과 비영리단체 모금 방법에 대해 상세히 설명해주며 참가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이날 특강엔 김재춘 가치혼합 경영연구소 소장이 강연자로 나서 쉬운 설명으로 참가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이날 특강엔 김재춘 가치혼합 경영연구소 소장이 강연자로 나서 쉬운 설명으로 참가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강연에 참석한 실무 담당자들도 만족을 표했다. 이재호 지구촌공생회 후원팀 주임은 평소 어렵지만 꼭 해야 하는 프로포절 작성법과 모금 방법에 대해 배울 수 있는 알찬 시간이었다실제 업무에서 도움이 될 것 같다고 평가했다.

한편 불국회는 불교계 국제개발협력단체들 간 교류 협력을 확대하기 위해 지난 2015년 설립됐다. 현재 조계종 사회복지재단, 재단법인 아름다운동행, 지구촌공생회, 더프라미스, 굿월드자선은행다함께나누는세상 등 6개 단체가 소속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