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문화사업단 인사동에서 템플스테이 알린다
불교문화사업단 인사동에서 템플스테이 알린다
  • 박인탁 기자
  • 승인 2019.08.23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29일~9월2일 인사전통문화축제 참가

한국불교문화사업단(단장 원경스님)이 8월29일부터 92일까지 서울 인사동에서 템플스테이 전통문화체험행사를 진행한다.

32회 인사전통문화축제 2019 인사동 박람회의 일환으로 열리는 이번 템플스테이 전통문화체험행사는 축제가 열리는 5일동안 오후1시부터 5시까지 북인사마당에서 내·외국인을 대상으로 무료로 전통문화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불교문화사업단은 30여 만명이 참여할 것으로 기대되는 이번 축제에서 템플스테이 전통문화와 관련한 다양한 체험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위해 연꽃, 컵받침, 파우치, 단주 만들기 등의 무료 체험 프로그램과 함께 다양한 기념품을 증정하는 룰렛 이벤트를 진행한다.

문화사업단장 원경스님은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대중들이 템플스테이에도 자연스러운 관심을 갖게 되길 바란다이번 축제 참가를 계기로 향후 다양한 지역에서 템플스테이와 사찰음식을 홍보할 기회가 많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문화사업단은 국내 홍보 강화를 위해 지난해부터 유동인구가 많은 홍대와 인사동을 중심으로 다양한 마케팅홍보행사를 펼쳐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