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나눔, 법륜사서 자살예방 템플스테이 실시
생명나눔, 법륜사서 자살예방 템플스테이 실시
  • 엄태규 기자
  • 승인 2019.08.14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교문화 체험, 생명존중교육 등 진행
지난 9일 용인 법륜사에서 진행된 생명나눔 자살예방 템플스테이에 참가한 따숨 활동가들과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
8월9일 용인 법륜사에서 진행된 생명나눔 자살예방 템플스테이에 참가한 따숨 활동가들과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

생명나눔실천본부(이사장 일면스님)는 8월9일 용인 법륜사에서 생명나눔 자살예방동아리인 따숨 활동가들과 함께 자살예방 템플스테이를 실시했다.

이번 템플스테이에는 따숨 5기 활동가를 비롯해 초안산숲속지역아동센터 학생들과 인솔교사 등 20여 명이 참가했다.

생명나눔 자살예방동아리 따숨은 따뜻한 숨결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자원활동가 모임으로, 지난 2015년 자살예방과 생명존중문화 확산을 위해 설립됐다. 의대생들이 주축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자살예방 캠페인과 지역아동센터 어린이,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한 멘토링과 인성교육 등을 펼치고 있다.

템플스테이 참가자들은 사찰 예절을 배우며, 지도법사 혜운스님과 함께 전통다례 체험 등 불교문화와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했다. 또 따숨 활동가들은 지역아동센터 학생들을 대상으로 청소년 생명존중교육을 진행해 ‘소중한 나’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홍지영 따숨 대표는 “지역아동센터의 학생들이 무더운 날씨에도 생명존중교육에 잘 참여해줘서 너무 고마웠다”며 “평소 해볼 수 없는 사찰체험과 함께 생명존중 문화 활동을 진행할 수 있어서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