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사-종로구청 ‘불교문화재 보존관리 협력’ 협약 체결
조계사-종로구청 ‘불교문화재 보존관리 협력’ 협약 체결
  • 어현경 기자
  • 승인 2019.08.09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로구내 불교문화재 보존관리 업무협약을 체결한 김영종 종로구청장과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
8월9일 종로구내 불교문화재 보존관리 업무협약을 체결한 김영종 종로구청장과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

조계사와 종로구청이 8월9일 종로구청장실에서 문화재보호 활동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종로구내 불교문화재 보존관리를 위해 협력하자는 데 뜻을 모았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 조계종 총무원장 문화특보 혜일스님과 김영종 종로구청장 등이 함께 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조계사와 종로구청은 관내 불교문화유산 보존관리와 홍보 관련 방안을 협의하고, 주요 불교문화유산의 화재, 도난, 사범 단속 등 재해 예방 모니터링을 후원한다. 또 문화재 보호 자원봉사단을 모집해 활성화 시킬 계획이다.

특히 조계사 신도들로 구성된 자원봉사단은 국보 2호 원각사지 십층석탑, 보물3호 원각사지 대원각사비, 사적 213호 우정총국, 사적 354호 탑골공원, 천연기념물 9호 조계사 백송에 대한 환경정비와 일상관리를 할 예정이다.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은 “문화재는 한번 훼손되면 원래상태로 복원하기 어렵다”며 “문화재지킴이를 발족해 불교문화재 보존관리는 물론 우리 역사와 전통문화의 소중함을 알리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종 구청장은 “종로에는 불교문화재 외에 다양한 문화재가 전해지고 있는 만큼 관심을 갖고 보존관리에 힘을 보태달라”며 “조계사와 함께 품격있는 역사문화도시 종로구를 만드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업무협약서에 사인하는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과 김영종 종로구청장
업무협약서에 사인하는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과 김영종 종로구청장
사진 왼쪽부터 김오현 문화과장, 조계종 총무원장 문화특보 혜일스님, 남준현 종로구청 문화관광국장,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 김영종 종로구청장, 정미령 조계사 신도회 수석부회장, 김문주 신도회 사무총장, 이세용 종무실장.
사진 왼쪽부터 김오현 문화과장, 조계종 총무원장 문화특보 혜일스님, 남준현 종로구청 문화관광국장,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 김영종 종로구청장, 정미령 조계사 신도회 수석부회장, 김문주 신도회 사무총장, 이세용 종무실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